[위대한 개쓰비] 2화 - 개발자의 복장이란?

LG전자 개발자의 좌충우돌 직장생활을 담은 공감웹툰 [위대한 개쓰비]는 매주 월요일에 발행됩니다.
다음 연재는 2월 11일(월)에 발행됩니다. 여러분의 리얼 직딩 어드벤처 스토리를 보내주시면 웹툰에 반영해드립니다.  

위대한 개쓰비 -2번째 이야기 (주제) 개발자의 복장이란 ## 1 나레이터 : 퇴근 시간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모두들 퇴근할 기미가 보이지 않네요.  늘보 : (수줍게 미안한 얼굴로)저 먼저 가보겠습니다.  말 선배(나를 데리고 온 사람) : 네.(바쁨바쁨) 그리고 혹시나 하는 말인데 신입사원이니까 당분간은 양복입고 와야해요.  ## 2 나레이터 : 학생때는 양복을 입으면 왠지 어깨에 힘이 들어가고 씨익 웃게 되는데요. (상황설명 : 캠퍼스에서 평범한 대학생들 사이에서 빛나는 늘보. 주변의 대학생들이 자기들끼리 쑥덕인다.) 늘보 : (착각하는 얼굴로)안입어도 외모가 받여주는데 이건 완전 간지 지대로군..  대학생 A : 제는 더운날 웬 겨울 양복이래. 대학생 B : 장례식장 가나봐.  ## 3 나레이터 : 회사에서는 왠지 죄수복을 입은 것 같습니다. (상황 설명 : 텅빈 책상에 두꺼운 책 하나를 펼쳐놓고 정자세로 앉아 불편하게 꾸벅꾸벅 조는 늘보. 양복에는 죄수번호(사원번호)가 적혀있음. 그리고 주변에 지나가면서 쑥덕이는 선배들. ) 지나가는 회사직원 A : 이번에 들어온 신삥이야? 크크 지나가는 회사직원 B : 안 졸게 좀 굴려!  ## 4 나레이터 : 특히 점심시간이 되면 더욱 눈에 띄게 됩니다. (상황설명: 줄이 30미터 정도 길게 서있음. 모두들 평상복 차림이고 늘보 혼자 양복을 입고 있음.) 밥퍼주는 아주머니 : (공기에 밥을 꾹 담아주며) 배고플테니까 더 먹어요. 늘보 : TT 네.(혼잣말 : 안그래도 존다고 혼났는데 배부르면 더 자요.)  ## 5 나레이터 : 일주일이 지났을때 회식을 하게 되었습니다. (상황설명 : 삼겹살 집. 방안에 책상 테이블을 두고 10여명이 둘러앉아 있음. 혼자 양복을 입은 늘보는 여기서도 정자세로 두손으로 술을 받음.) 말 선배 : 늘보씨 한잔 받아요. 다른 선배 : 다음엔 내 잔도 받아요.  ## 6 나레이터 : 회식이 끝났을 때 너무 많이 마셔 사실 제정신이 아니었어요.  (상황설명 : 팀장님이 택시 문 열면서 늘보를 태우려고 함. ) 팀장님 : (손에 만원지폐 쥐워줌) 이건 택시비 하고. 오늘 많이 취한 것 같은데 조심해서 들어가요. 그리고 내일 부터는 편하게 입고와요

## 7 나레이터 : 아침 알람 소리를 미처 듣지 못한 것 같습니다. (상황설명 : 침대에서 일어난 주인공. 눈이 퉁퉁 부어 있다. 벽에 부딪쳐 박살난 시계 늘보 : 으악 지각이다.  ## 8 엄마 : 양복 다려놨다! 늘보 : 아니예용. 오늘은 편하게 입고 나와도 된데요. 그냥 대학교때 입던 옷 다려주세요.  ## 9 나레이터 : 아직 술에 덜깬 거 같습니다. 대충입고 비몽사몽 회사에 출근을 했습니다.  ## 10 나레이터 : 모두가 당황하는 것 같았습니다. 자리에 앉으니 메신저로 동기가 말을 거네요. (상황 설명 : 카톡으로 말을 거는 동기) 동기 A : 늘보씨?. 옷이 너무 프리한 거 아냐?  늘보 : (동기에 가리게 해서 얼굴만 보이게 함) 왜요?  ## 11 나레이터 : 그렇습니다. 입었을 때는 아무런 생각이 없었는데 정말 어머니는 대학교때 입었던 옷을 다려주셨던 겁니다. (상황설명 : 거울에 비춰진 늘보. 찢어진 청바지에 늘어난 혁대, "반값 등록금 타결!" 티셔츠를 입고 옴.)  ## 12 나레이터 : 이 날 만큼은 양복을 입었을 때보다 더욱 돋보이게 되었습니다. (상황 설명 : 식당에서 울면서 줄을 기다리는 늘보) 사람 A : 우리 회사 노조에서 자녀 등록금 문제도 다루나봐. 사람 B : 아닌데. connectivity팀 신입사원인데...


위대한개쓰비_첫화보기위대한개쓰비_목록보기
 

김중식 아바타벳지

김중식(런치) 주임은 TV연구소SW개발그룹에서 connectivity(smartshare, remoteApp 등) PM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늘 톡톡튀는 개성 있는 글로 독자를 사로잡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있으며, 요시모토 바나나가 세계화를 위해 자신의 이름을 바나나로 했듯이 ‘런치’라는 이름을 LG에 알리기 위해 커뮤니케이터 역할을 즐기려 한다. 또한 팀페리도트라는 웹툰 프로젝트 그룹(facebook.com/peridot2013)의 멤버로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

Trackback http://social.lge.co.kr/wp-trackback.php?p=39811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