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개쓰비] 31화- 사랑에도 매뉴얼이 필요한가요? (2화)

LG전자 개발자의 좌충우돌 직장생활을 담은 공감웹툰 [위대한 개쓰비]는 매주 월요일에 발행됩니다. 다음 연재는 9월 2일(월)에 발행됩니다. 여러분의 리얼 직딩 어드벤처 스토리를 보내주시면 웹툰에 반영해드립니다.

<31화 - 연애도 매뉴얼이 필요한가요? -2 >  ## 나레이션 : 회사 업무를 끝내고 퇴근을 합니다. 고은의 회사 앞에서 기다리니 그녀가 나옵니다. 상황 : 회사 앞에서 벽에 기대어 있는 늘보. 정문을 열고 나오는 고은. (이때 고은 머리 스타일 바꿔주세요. 이유는 아래 나옴)    ## 나레이션 : 커피숍에 갔습니다. 상황 : 커피숍에서 커피를 마시는 둘. 늘보 : 이제 기분이 풀렸어? 고은 : 잘 모르겠어.  ## 상황 : 한가한 커피숍 풍품경 늘보 : 뭐? 고은 : (한숨을 쉬며) 엔지니어라서 그런가 둔한 거 같아. 이런 연예에는.  ## 늘보 : (소쇼파등에 기대 목뒤로 양팔을 걸고) 에이. 무슨 소리야. 연애 한 두 번 한 것도 아니고. 고은 : 연애 많이 해봤다고? 그런데 왜 그럴까? 혹시 내가 예전 여자친구보다 매력이 없어? 늘보 : 고은아. 억지 부리지마. 난 너에게 노력하고 있어. 고은 : 억지라니. 처음엔 나에게 엄청 신경 써줄 거 같더니   ## 고은 : 어제는 먼저 전화도 안하고.  늘보 : (side) 먼저 한 건 아니지만 니네 전화 받았잖아.  ## 고은 : 그걸 당연하게 알고.   ## 고은 : 내가 너에게 매달려야 하니? 늘보 : 어제 회식 때 전화 안해서 화가 난 거 였어? 고은 : 그만하자. 아무튼 넌 변했어. 나에게 관심이 없어. 늘보 : 내가 뭘 변했다는 거야?  ## 고은 : 오늘 처음 볼 때 달라진 거 없어? 늘보 : (고은 위아래를 훑으며) 뭐 달라졌어? 고은 : (머리를 반짝반짝 강조) 이것 봐. 모르면 됐어. 넌 나에게 관심이 없는 것 같아.   ## 상황 : 불쾌한 늘보. 클로즈업. 늘보 : (짜증한스런 얼굴로) 그런 말을 하지 말고 모르면 알려줘. 내가 과외받는 학생이니?  ## (상황) 커피숍 외부 멀리서 잡는 늘보와 고은의 모습. 둘이 말다툼을 하고 있음. 고은의 머리위에 말풍선 (예전 머리 -> 현재 머리)  ## 나레이션 : 처음으로 싸웠습니다. 그리고 사귄 후 처음으로 집에 바래다 주지 않았습니다. 상황 : 버스안의 시무룩한 늘보. (띠링. 카톡음이 들림)  ## 고은카톡 : 우린 잘 안 맞는 거 같아. 넌 내 말을 하나도 이해하지 못했어. 늘보카톡 : 잘못한 게 있으면 알려줘. 고칠께. 고은카톡 : 그건 머리로 이해하는 게 아니야. 안 맞는 거지.  ## 나레이션 : 뭐가 안 맞는 걸까요. 정말 화가 납니다. 난 고은을 순수하게 사랑하고 싶은데 왜 그녀는 수수께끼같은 말로 남자의 간을 보는 걸까요?

<가사> 너는 나의 태양 밝기를 헤아릴 수 없지 절대적 빛의 존재 더 밝고 덜 밝고가 없지 알겠지 그러니 네가 누구보다 예쁜지 전에 비해 예쁜지 내게 묻지마 (묻지마)  ## (상황) 어제 고은 카톡 "잠이나 자!" 뒤에 아래 가사 내용이 늘보 카톡으로 나옴(늘보는 마이크를 잡고 있음) 너는 나의 보물섬 너무 귀해 쉽지가 않지 그래서 좀체 길을 찾기 어려운 존재야. 알겠지 그러니깐 네가 왜 삐쳤는지 내가 왜 모르냐고 묻지마 난 절대로 몰라  ## (상황) 17화인가 사랑고백편에서 헬륨목걸이를 걸고 창문가 아래에서 고백하는 늘보. 역시 마이크를 들고 있어야 함.  널 만난 건 내겐 한편의 드라마야, 긴 여정 뒤에 숱한 시련 속에 너를 만났지. 그러니 제발 나의 긴 여정을 캐묻지마. 다 지나간 여자들 이잖아  ## Chorus (버스안 사람들이 부름) 아 쫌 묻지마 오늘 예쁘냐고 묻지마 (운전기사) 아 쫌 묻지마 네 기분을 내가 어떻게 알아 (옆의 학생) 아 쫌 묻지마 옛날일 옛사람을 묻지마(군인) 아 쫌 묻지마 더 할 이야기 없냐고 묻지마(아줌마)  ## 너는 내가 지켜줘야 할 사람 너를 아프게 하는 모든 것 용서할 수 없어. 특히 길게 통화할 때 전자파가 그래. 그래서 끊자는 거야 할말이 없어서가 아니야  나의 바쁜 일상에 너와의 특별한 시간을 편입시키고 싶지 않아.  그 선을 구분 짓는 건 너에 대한 배려야. 그래서 바쁘다고 전화 끊는 건 그런거야.  널 만난 건 내겐 한편의 드라마야, 긴 여정 뒤에 숱한 시련 속에 너를 만났지. 그러니 제발 나의 긴 여정을 캐묻지마. 다 지나간 여자들 이잖아  Chorus 아 쫌 묻지마 오늘 예쁘냐고 묻지마 아 쫌 묻지마 네 기분을 내가 어떻게 알아 아 쫌 묻지마 옛날일 옛사람을 묻지마 아 쫌 묻지마 더 할 이야기 없냐고 묻지마

위대한 개쓰비 31화(3)


위대한개쓰비_첫화보기위대한개쓰비_목록보기

김중식 아바타벳지

김중식(런치) 주임은 TV연구소SW개발그룹에서 connectivity(smartshare, remoteApp 등) PM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늘 톡톡튀는 개성 있는 글로 독자를 사로잡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있으며, 요시모토 바나나가 세계화를 위해 자신의 이름을 바나나로 했듯이 ‘런치’라는 이름을 LG에 알리기 위해 커뮤니케이터 역할을 즐기려 한다. 또한 팀페리도트라는 웹툰 프로젝트 그룹(facebook.com/peridot2013)의 멤버로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

Trackback http://social.lge.co.kr/wp-trackback.php?p=61293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