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이 현실이 되는 곳, '아이디어LG'로 오세요~

내 머리에서 이런 아이디어가? 놀라는 것도 잠시! 흥분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상상의 나래를 펼칩니다.

“세상이 놀란 XXX씨의 아이디어 제품, 매출 대기권 돌파!”

“아이디어 하나로 부와 명성을 동시에, 사업가 XXX씨!

 

하지만 행복했던 상상도 잠시, 현실로 돌아와 냉정히 판단을 해보면 눈 앞이 캄캄해집니다.
이렇게 멋진 아이디어를 알릴 방법은? 아이디어를 구현할 기술은? 사업화 비용은? 생산할 공장은 어쩌지?
결국 이런 핑크빛 상상들은 수많은 현실의 난관에 부딪혀 결국 빛을 보지 못하고 묻혀 버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여러분도 나만의 아이디어가 상상에만 그쳐 아쉬웠던 경험이 한 번쯤 있지 않으신가요?

어느날 갑자기 머릿속에 홀연히 떠오른 대박 아이디어! 

자 , 이제부터 그런 아쉬움을 날려버릴 수 있는, 상상이 현실이 되는 곳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요즘 한참 핫~핫~핫!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그곳, 바로 LG전자에서 운영하는 ‘아이디어LG(www.idealg.co.kr)입니다.

아이디어 LG 홈페이지 캡쳐화면

 

‘아이디어LG’는 LG전자가 진행하는 일반인 대상 ‘오픈 이노베이션 아이디어 플랫폼’입니다.  좀 더 쉽게 설명드리면, 소비자의 반짝이는 아이디어들을 대중이 직접 평가하고 선정해 이를 최종적으로 LG전자가 제품으로 만듭니다. 제품 판매를 통해 발생한 수익을 아이디어 제안자는 물론 평가와 제품화 과정에 참여한 소비자들과 함께 나누는 혁신적인 플랫폼이죠.

‘아이디어LG’는 LG전자 한국영업본부에서 ‘메이커스 운동’ 관련 스터디를 하는 과정에서 처음 발의했습니다. 기존처럼 제조사가 사업의 모든 내용을 결정해 추진하는 형태가 아니라 소비자들의 집단 지성을 통해 기획부터 판매단계까지 모든 과정에서 소비자와 소통하며 사업을 추진하는 열린 구조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메이커스 운동’은 3D프린터 보급 등으로 인해 개인들이 낸 아이디어들이 기존보다 쉽고 빠르게 제품화가 가능해짐에 따라 발발한 운동으로 해외에서는 이미 수년 전부터 시작되어 점차 다양한 분야로 확산되고 있는 추세입니다.

그럼 먼저 ‘아이디어LG’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민혁이의 착한 아이디어” 영상을 잠시 보고 가시겠습니다.

LG전자 아이디어LG 광고 영상. 엄마와 아들이 나란히 앉아 웃고 있다.

(라디오) 서둘러 집을 나서는데 바로 그 옆집 여자가 우당탕탕 하고 넘어지는 겁니다. (민혁 나레이션) 엄마는 손으로 세상을 본다. 하지만 손으로 볼 수 있는 세상은 너무도 작다. (민혁) “다녀오겠습니다.” (민혁 나레이션) 그래서 늘 엄마가 보지 못하는 세상은 나의 몫이다. (민혁) “엄마 왜” (엄마) “민혁아 엄마 라디오 못봤어” (민혁)”아 몰라 매일 두는데 있겠지” (엄마) “아무리 찾아도…” (엄마) “민혁이니?” (민혁) “응. 엄마 라디오라도 듣고 있지.” (엄마) “배고프지? 밥차려줄까?” (민혁 나레이션) 엄마는 라디오가 듣고 싶었지만 어디 있는지 몰랐고 물어볼 사람도 없었다. 라디오가 어디에 있든 엄마가 쉽게 찾을 순 없을까? (여자 나레이션) 보이지 않는 엄마를 위해 진혁이는 아이디어 LG에 자신의 아이디어를 올립니다. (사람들) “진짜 아이디어 좋다.” “그렇지?” (민혁 나레이션) ‘좋아요’를 눌러주시면 엄마의 눈이 되어줄 아이디어가 현실이 될 수 있어요. (여자 나레이션) 응원해 주세요. 여러분의 좋아요가 모이면 민혁이의 상상은 현실이 됩니다. 상상에서 상품으로. 아이디어LG.

7월 14일부터 접수된 본선 진출 아이디어만 약 490개, 참여한 소비자 수는 약 45,000명, 아이디어 등록 수도 약 6,200건을 넘을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물이 결합된 초, 스마트업 체크기 등 아이디어 LG에 등록된 다양한 고객들의 아이디어.

저희들도 예상보다 뜨거운 반응에 한 번 놀라고, 등록된 소비자 아이디어의 높은 수준에 두 번 놀란 상태인데요. 그만큼 최종 제품에 대한 기대치도 엄청 올라간 상태라는 건 말씀 안 드려도 아시겠죠?

‘아이디어LG’ 응모방법 및 본선평가 방법 

‘아이디어LG’에 아이디어를 등록하려면 www.idealg.co.kr과 모바일 www.m.idealg.co.kr에서 회원가입 후 가이드에 따라 진행하면 됩니다. 내 아이디어를 대중에게 더 잘 알리기 위해선 멋진 제품명은 물론 누구나 알기 쉽게 사진이나 동영상 등 다양한 방법을 동원하시면 좋다는 사실!

아이디어를 뙇~ 등록하셨다면 이제 어떤 평가 방식으로 진행되는지 한 번 알아볼까요?

‘아이디어LG’는 크게 예선-본선-결선 평가가 있는데 어렵지~ 않아요~

아이디어 LG 홈페이지를 모니터에 띄운 화면

        • 예선은 2주간 좋아요 50개면 통과!
        • 본선은 4주간 조회수+별점 평가 50위 안에 들면 통과!
        • 결선은 4주간 LG전자 내부 전문가 평가 진행 후 대망의 발표!

자, 이렇게 예선-본선-결선 과정을 거쳐 최종 선정된 아이디어는 제품화 단계에 들어가게 되는데요, 이 과정 또한 소비자들의 의견과 제안을 수렴해 실제 제품화에 반영하게 됩니다.

여기서 잠깐 팁(Tip)을 드리자면 ‘아이디어LG’는 기존 제품에 기능을 추가하는 형태가 아니라 현재 세상에 없는 새로운 아이디어 제품을 LG전자의 역량을 통해 제품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에 제안하실 때 이점을 유념하시면 채택 가능성이 더 높아진다는 점 잊지 마세요~

자~ 이제 제품화 과정을 거쳐 최종 양산이 결정된 제품은 전국 LG전자 베스트샵 매장과 온라인샵에서 판매가 되는데, 앞서 말씀 드렸듯이 판매만 하고 끝? 아니죠~ 판매 후 매출액의 무려 8%!를 제안자와 참여자들에게 분배한다는데 밑줄 쫙!
제품이 판매되는 기간 동안 제안자는 매출액의 4%를, 평가/제품화 참여자는 나머지 4%를, 그래서 합이 8%가 분배된다는 사실! 대박이죠?

아이디어 LG 광고 영상. 스케치북에 로봇 등을 그리며 아이디어를 구상하는 모습.

일반인은 아이디어에 대한 선호도에 따라 ‘별’ 0개부터 최대 5개까지 점수를 매길 수 있고, 평가 참여는 1인당 최대 3개 아이디어까지 가능합니다. 특히 참여자들은 ‘별점 평가’를 진행한 아이디어가 최종 선정되었을 경우 해당 제품 매출액의 0.9%를 분배(매출액x0.9%/별점 평가 참여자 수)받게 됩니다.

자세한 내용은 하단의 수익분배표를 보시면 알 수 있습니다.

수익 분배 정책. 판매된 제품 매출액의 8%는 아이디어 제안, 평가, 제품 개발 참여 등 각 단계에 참여한 회원에게 활동 기여도에 따라 차등적으로 분배됩니다. 참여 행동별 사전 약정된 비율의 포인트를 각 행동 별 수혜자 수로 나눠 1/n씩 지급합니다.

어떠세요? 머릿속에 아이디어가 넘치나지 않으세요?

상상만 하던 시절은 이제 끝~ 상상을 현실로, 상상을 상품으로 만드는 시대가 드디어 도래했습니다.
그것도 모자라 좋은 아이디어만 있으면, 좋은 아이디어를 평가만 잘해도 수익을 함께 나눌 수 있다는 놀라운 뉴스!

마지막으로 알기 쉽게 이미지로 표현한 ‘아이디어LG’ 프로세스를 소개합니다. =)

아이디어 LG 프로세스. 01. 아이디어 제안. 02. 예선 평가. 03. 본선 평가. 04. 결선 평가. 05. 제품 개발. 06. 판매 및 수익 분배

참, ‘아이디어LG’ 1차 예선은 8월 14일 종료됩니다. LG전자는 9월 14일부터 한 달 간 본선 평가 상위 50개 제품을 대상으로 제품화 가능성을 종합 검토한 후 10월 15일에 최종 선정된 제품 아이디어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번뜩이는 아이디어가 넘쳐나신다면, 놀라운 선구안을 가지고 계신다면, 지금 바로! 어서! 후딱! ‘아이디어LG’하세요~

 

상상에서 상품으로! 아이디어 LG

아이디어 제안하러 가기 (www.idealg.co.kr)

정태민 아바타커뮤니케이터 벳지

정태민 과장은 LG전자 디지털 Communication 팀에서 아이디어LG 구축과 TV, 미디어 등 홈엔터테인먼트 제품의 디지털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다. 전자기기, 쇼핑, 여행 등에 관심이 많으며 맛집이라면 전국 어느 곳이라도 마다하지 않고 찾아가는 집념을 갖고 있다. 좌우명은 "Experience Teaches"

Trackback http://social.lge.co.kr/wp-trackback.php?p=84086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