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일, IFA 2013서 77형 울트라HD 곡면 올레드 TV 전격 공개
■ 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이 집약된 ‘꿈의 화질’ 결정판
■ 77형 대화면으로 ‘곡면 효과’ 극대화

LG전자, 세계최대 울트라HD 곡면 올레드 TV 공개

LG전자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고 있는 ‘IFA 2013’에서 세계최대 77형 ‘울트라HD 곡면 올레드 TV’를 전격 공개했다.

이 제품은 ▲77형 올레드 패널 ▲획기적인 곡면 디자인 ▲초고해상도(3840×2160) 울트라HD 등 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이 집약된 ‘꿈의 화질’ 결정판이다.

LG전자는 세계최초로 55형 평면/곡면 올레드 TV를 출시한 데 이어 세계최대 크기의 77형 울트라HD 곡면 올레드 TV를 선보임으로써 다시 한번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에 중요한 이정표를 남겼다.

곡면 올레드 TV는 시청자 쪽으로 오목하게 휘어져 어느 위치에서 시청해도 동일한 고화질을 제공한다. 화면 왜곡을 최소화하고 몰입감을 극대화 한 것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77형의 대화면으로 시청자의 시야를 가득 채워 이 같은 ‘곡면 효과’를 극명하게 보여준다.

LG전자는 2014년부터 울트라HD 올레드 TV를 본격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한편, 시장조사기관 디스플레이서치에 따르면 TV용 대형 OLED 패널의 전 세계 출하량이 올해 5만대에서 2014년 54만대, 2015년 219만대, 2016년 570만대, 2017년 963만대, 2018년 1,684만대로 확대될 전망이다.

LG전자 HE사업본부장 권희원 사장은 “기술 혁신을 통한 ‘월드 퍼스트(World First)’, ‘월드 베스트(World Best)’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임으로써 세계 올레드 TV 시장을 선도하고 TV 산업의 성장 모멘텀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