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도 최대 공조전시회 ‘ACREX 2015’서 지역 특화 시스템에어컨 전시
■ 열교환기와 주요 부품에 특수 코팅 적용해 부식 최소화한 ‘멀티브이 4’
□ 인도 판매 시스템에어컨 중 에너지 효율 최고
■ 외부 기온 영향 없이 냉난방 공급하는 ‘멀티브이 워터 4 쉘 앤 코일’
□ 열교환기 커버 분리해 이물질 편리하게 세척
■ 설치 면적 줄여 고급 주택이나 중소 상업시설에 모두 적합한 ‘멀티브이 S’
□ 12마력 기준 실내기 20개까지 연결
■ 이재성 시스템에어컨사업부장 “고효율의 지역 특화 시스템에어컨을 지속 출시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 강조

 

LG전자 모델이 시스템에어컨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현지시간 26일부터 28일까지 인도 방갈로르에서 열리는 인도 최대의 공조전시회 ‘ACREX 2015’에 참가해 시스템에어컨 전략 제품을 대거 선보였다.

‘ACREX 2015’는 세계 약 400개 업체가 참가하고 3만여 명이 관람하는 인도 최대의 냉난방 공조 전문 전시회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200제곱미터 규모 부스를 마련해 실외기 부식을 최소화 한 ‘멀티브이 4(Multi V 4)’, 외부 기온의 영향을 받지 않아 안정적인 냉난방성능을 구현하는 ‘멀티브이 워터 4 쉘 앤 코일(Multi V Water 4 Shell & Coil)’ 등 다양한 제품을 공개했다.

LG전자 대표 시스템에어컨인 ‘멀티브이 4’는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해 기존 제품 대비 에너지효율을 약 20% 높여 인도에서 판매되는 시스템에어컨 중 에너지 효율(COP 4.79)이 가장 높다. 이 제품은 외부 환경 변화에 따른 알루미늄 부식 현상과 물방울 맺힘 현상을 막아주는 코팅을 적용한 ‘Ocean Black Fin’ 열교환기를 탑재했다. 또 외관 패널 등 주요 부품에 특수 코팅을 적용해 실외기 부식을 최소화하여 높은 성능이 유지되도록 설계했다.

‘멀티브이 워터 4 쉘 앤 코일’은 외부기온이 높을 경우 성능이 떨어지는 일반 실외기와 달리 냉각수로 컴프레서를 식혀 외부기온의 영향을 받지 않고 안정적인 냉난방 공급이 가능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열교환기의 커버를 분리해 물때, 먼지 등 이물질을 편리하게 세척해 열교환 효율이 떨어지지 않도록 했다.

‘멀티브이 S(Multi V S)’는 기존 제품 대비 설치면적을 50% 이상 줄여 좁은 공간에도 편리하게 설치할 수 있다. 토출구가 실외기 전면에 있어 고급 주택이나 중소형 상업시설에 모두 적합하다. 이 제품은 12마력 기준으로 실내기를 최대 20개까지 연결할 수 있다. ‘멀티브이 S’는 인도에서 판매되는 전면 토출 방식 시스템에어컨 기준으로 에너지 효율이 가장 높다.

LG전자 이재성 시스템에어컨사업부장은 “고효율의 지역 특화 시스템에어컨을 지속 출시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