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00W 의 높은 출력으로 소규모 행사, 공연 등에 적합
■ 앰프와 스피커 일체형 디자인으로 손쉬운 이동 및 설치 가능
■ 블루투스, 듀얼USB 등 탑재로 스마트 기기와 폭넓은 연결성

모델이 '고출력 오디오'로 음악을 듣고 있는 모습입니다.

LG전자가 ‘고출력 오디오(모델명: OM5542)’를 국내시장에 출시하며, 상업용 오디오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 ‘고출력 오디오’는 500W(와트)의 강력한 사운드를 제공하면서도 앰프와 스피커 일체형 디자인을 적용, 손쉬운 이동 및 설치가 가능하다. 때문에 소규모 야외 행사 등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음악 재생 시 한 곡이 끝나면 공백 없이 다음 곡이 바로 이어지는 ‘오토 DJ(Auto DJ)’, 비트에 맞춰 불빛이 번쩍이는 ‘LED 라이팅’ 기능 등을 탑재해 파티 등에서 분위기 끊김 없이 신나게 즐길 수 있다.

또 USB만으로 녹음이 가능한 ‘USB 다이렉트 레코딩’ 기능을 지원해 FM 라디오, USB 재생 음원, 마이크 녹음 음성 등 행사 내용을 생생하게 녹음할 수 있다.

LG ‘고출력 오디오’는 블루투스(Bluetooth), NFC(Near Field Communication), 듀얼 USB(Dual USB), 기능을 탑재해 주변기기와의 연결성도 뛰어나다. 스마트폰의 음악을 블루투스를 통해 편리하게 무선으로 즐길 수 있고, NFC 기능을 통해 한 번 갖다 대는 동작만으로 전용 앱이 실행되어 편리하게 음악 재생 및 볼륨 등 조절이 가능하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고출력 오디오’는 컴팩트한 디자인과 강력한 출력으로 소규모 공연 및 단체 행사에 알맞은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이 제품의 출고가는 49만 9천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