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블랙, 화이트, 레드, 블루, 골드 등 5가지 색상
■ 사용자의 목에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하는 ‘3D 넥 비하인드’ 디자인 적용
■ 스마트폰과 반경 10m 내에서 통화수신, 메시지확인, 음악감상 가능
■ 음성 안내 지원, 진동 온/오프 기능, ‘Apt-X 코덱’ 지원 등 편의 기능 탑재

LG전자가 28일 출시한 웨어러블 블루투스 헤드셋 'LG톤플러스(HBS-750)' 제품 이미지

LG전자가 28일 다양한 컬러와 편안한 착용감 등을 앞세운 웨어러블 블루투스 헤드셋 ‘LG 톤 플러스(LG Tone+, HBS-750)’를 출시했다.

‘LG 톤 플러스’는 지난 2010년 처음 출시되어 인기를 끌고 있는 ‘LG 톤 시리즈’의 네 번째 제품이다. 다양한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블랙, 화이트, 레드, 블루, 골드 등 5가지 색상으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블랙, 화이트 색상을 시작으로 레드, 블루, 골드 색상을 5월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LG전자는 디자인 측면에서 목의 뒷면 곡선과 제품 프레임을 매끄럽게 일치시키는 인체공학적 디자인 공법 ‘3D 넥 비하인드(3D Neck Behind)’을 적용했다. ‘형상기억합금(shape memory alloy)’ 소재로 제작하여 오랫동안 형태 변화 없이 편안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도록 개발했다.

‘LG 톤 플러스’는 타 웨어러블 기기에 비해 원거리에서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을 핸즈프리로 사용 가능해 편의성이 뛰어나다. 스마트폰과 반경 10m 내에서 통화수신, 음성 낭독 통한 메시지 확인, 음악감상 등이 가능하다.

또, 실생활에 유용한 ▲문자메시지,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으로 수신된 텍스트를 음성으로 읽어주는 ‘음성 안내 지원’ ▲통화 수신 시 진동모드와 진동해제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진동 온/오프’ ▲블루투스 연결 시에도 CD 수준의 음질 감상을 가능케 하는 ‘Apt-X 코덱’ 지원 등 다양한 기능을 대거 탑재했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김영락 HE마케팅담당은 “소비자는 ‘LG 톤 플러스’의 다양한 컬러로 개성을 표현하고 편안한 착용감을 느끼면서 또 하나의 패션아이템으로써 웨어러블 기기를 체험할 수 있을 것” 이라고 강조했다.

*소비자 가격 89,000원(VAT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