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냉장고, 더 우아해졌다”

■ 냉장고 전면에 곡선의 부드럽고 우아한 느낌 강조, 디자인 차별화
■ 전면 강화유리 테두리 없애고 은(銀) 소재로 은은한 광택 구현 등 고급감 ↑
■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부사장 “디자인 차별화를 통해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가겠다”라고 강조 

 모델이 'LG 디오스 V9500' 냉장고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 ‘디오스’ 냉장고가 우아해졌다.

LG전자가 전면에 부드럽고 우아한 느낌을 강조한 곡면 글라스 디자인 냉장고 ‘LG 디오스 V9500(모델명: R-F955VBLB)’를 이번 주말부터 출시한다. 디자인 차별화 라인업을 통해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공략을 지속 강화한다 는 전략이다.

이 제품은 기존 강화유리 디자인의 한계를 넘어섰다. 전면 강화유리 테두리 를 없애 깔끔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루미너스 블랙(Luminous Black)’ 색상에 은(銀) 소재를 더해 은은한 광택을 구현함으로써 고급감을 높였다. LG전자 가 제품 디자인에 은을 사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 디오스 V9500’은 950리터 상냉장 하냉동 타입으로 냉장고로 상냉장실 오른쪽 문에 LG만의 독보적인 수납공간인 ‘매직스페이스’를 적용했다. 음료수∙유제품 등 자주 꺼내는 식품들을 별도로 보관할 수 있어 냉장고 문 전체를 여는 횟수와 냉기 손실을 절반으로 줄였다.

또 ‘알뜰야채실’은 투명창이 있어 안에 넣어 둔 야채를 바로 확인할 수 있고 ‘멀티 수납 코너’는 치즈·냉장육 등을 손쉽게 보관할 수 있다. 여러 가지 양념을 한 번에 꺼낼 수 있는 ‘양념이동선반’ 등 다양한 수납공간도 편리하다.

이 제품은 ‘루미너스 블랙’에 이어 다양한 색상 적용 모델을 순차 출시 할 예정이며 출하가 기준 610만원대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부사장은 “LG만의 기술력과 디자인 역량을 결합해 곡면 글라스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다”라며 “디자인 차별화를 통해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