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일 국내 전 사업장에서 올해 마지막 ‘LG 라이프스 굿 데이’ 행사 진행
□ 임직원들, 사내 직원식당서 점심 메뉴로 기부식단 선택해 자발적 모금
□ 가산종합사회복지관 방문해 이웃들에게 점심 식사도 제공
■ 2011년 첫 시작 이래 총 15만 여명 참여, 총 8천 여 만원 십시일반 모금
■ 경영지원부문장 이충학 전무 “임직원들이 일상 속에서 ‘사회적 책임’ 실천에 쉽게 동참할 수 있는 환경을 지속 조성할 것”

LG전자 임직원들이 올해 마지막 'LG 라이프스 굿 데이 (LG Life’s Good Day)' 행사를 맞아 12일 직원식당에서 점심식사로 기부 식단을 선택하고 있다. 'LG 라이프스 굿 데이'는 국내 사업장 내 직원식당에서 점심시간에 기부식단을 운영, 기금을 마련하는 LG전자 고유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LG전자가 12일 국내 전 사업장에서 올해 마지막 ‘LG 라이프스 굿 데이 (LG Life’s Good Day)’ 행사를 진행했다.

이 날 LG전자 임직원들은 직원식당에서 점심식사로 수제비, 냉이된장찌개 등 기부 식단을 선택, ‘기업의 사회적 책임 (CSR;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실천에 자발적으로 동참했다. 기부 식단은 기존 가격대로 받되 반찬을 줄여 원가를 낮추고 차액을 자동으로 기부하는 식단이다.

또 이 날 LG전자 임직원 자원봉사자 20여 명이 가산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 올해 ‘LG 라이프스 굿 데이’ 모금액 일부를 활용해 이웃들에게 점심 식사를 제공하며 연말을 맞아 LG전자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LG 라이프스 굿 데이’ 행사는 국내 사업장 내 직원식당에서 점심시간에 기부식단을 운영, 기금을 마련하는 LG전자 고유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LG전자는 ‘라이프스 굿 데이’ 행사 모금액을 유엔세계식량계획, 대한적십자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등 기관에 기부하는 등 다채로운 사회공헌 활동에 활용하고 있다.

LG전자가 2011년 해당 행사를 처음 시작한 이래, 행사에 자발적으로 참여한 LG전자 임직원 수(국내 기준)는 총 15만 여명을 넘어섰다. 이들이 십시일반 모은 금액은 8천 만여 원이다.

특히 올해에만 6만 여명이 참여해 해를 거듭할수록 참가자가 증가, ‘라이프스 굿 데이’ 행사가 LG전자의 대표적인 임직원 참여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자리잡고 있다.

LG전자는 내년부터 인천캠퍼스, 강남 R&D센터 등 올해 신설한 국내 사업장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이충학 전무는 “라이프스 굿 데이 행사와 같이 창의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고안할 계획”이라며 “임직원들이 일상 속에서 ‘사회적 책임’ 실천에 쉽게 동참할 수 있는 환경을 지속 조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연말을 맞아 이웃을 돕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자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LG전자는 이 날 LG 김치냉장고 판매와 연계한 기부 캠페인 ‘LG 디오스 김치톡톡 나눔의 행복’ 등을 통해 마련한 김치 8톤을 한국진흥보육원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 1,600명에게 기증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