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바이엘 04 레버쿠젠 한국 투어’ 개최

“손흥민 선수와 함께하는 열정과 감동의 시간”

■ 7/29~8/1 분데스리가 명문클럽 ‘레버쿠젠’ 초청해 ‘한국 투어’ 전개
■ 손흥민, 류승우 선수 등 LG베스트샵에서 고객 이벤트 진행
■ 서울 월드컵 경기장서 ‘레버쿠젠 vs FC서울 친선 경기’ 개최
■ LG전자 GSMO(글로벌영업마케팅최고책임자) 박석원 부사장 “이번 경기를 통해 많은 분들이 축구의 즐거움을 만끽하고 대한민국 축구가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기를 응원한다.”

행사에 참여한 베른트 레노(왼쪽 끝), 류승우(왼쪽에서 두번째), 손흥민(가운데), 슈테판 키슬링(오른쪽 끝) 선수들 모습입니다.

LG전자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의 명문 클럽 ‘바이엘 04레버쿠젠(이하 레버쿠젠)’을 초청해 7월 29일부터 8월 1일까지 ‘한국 투어’를 전개한다.

LG전자는 29일 저녁 ‘LG베스트샵 강남본점’에서 고객 300여 명을 대상으로 ‘LG전자 초청 레버쿠젠 팬 사인회’를 열어 큰 호응을 얻었다. 참여 고객 중 4명을 추첨해 선수 사인이 담긴 축구공도 증정했다.

이 행사에는 손흥민 선수를 비롯해 주전 공격수인 슈테판 키슬링, 골키퍼 베른트 레노, 미드필더 류승우 선수가 참석해 고객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레버쿠젠 선수들은 30일 오전 여의도 LG트윈타워를 방문해 사내 임직원 대상 ‘팬 사인회’에도 참여한다.

LG전자는 30일 저녁 7시 서울월드컵 경기장에서 손흥민 선수를 필두로 한 ‘레버쿠젠’과 K리그 전통강호 ‘FC서울’의 친선경기를 연다.

특히 LG전자는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를 응원합니다’라는 모토로 경기 판매 티켓 1매당 천원씩 적립해 ‘한국유소년축구연맹’과 ‘한국여자축구연맹’에 기부해 미래의 축구 꿈나무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이날 친선경기에 한 부모, 저소득 가정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축구에 대한 꿈을 잃지 않고 노력하고 있는 ‘유소년 축구팀’ 100명을 초청한다.

LG전자 GSMO(글로벌영업마케팅최고책임자) 박석원 부사장은 “이번 경기를 통해 많은 분들이 축구의 즐거움을 만끽하고 대한민국 축구가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기를 응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지난해부터 3년간 ‘메인 스폰서(Main Sponsor)’계약을 맺고 손흥민 선수가 활약 중인 ‘레버쿠젠’을 후원하고 있다. ‘레버쿠젠’은 300여 팬클럽을 보유하고 경기당 평균 관중이 2만 8천명에 달하는 인기 축구 클럽이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