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러시아 소치서 대규모 헌혈캠페인 전개

‘헌혈로 소치를 더 따뜻하게!’

■ 22일 소치서 러시아 정부, 최대 유통업체(엘도라도)와 대규모 헌혈캠페인 실시
■ 러시아 유명 前 피겨스케이트 선수 ‘마리아 부티르스카야’가 홍보대사로 참여
■ 전국 엘도라도 매장 내 TV에서 헌혈 캠페인 활동 영상 지속 상영

소치헌혈센터에서 헌혈에 동참하고 있는 직원들

LG전자가 러시아 소치에서 대규모 헌혈캠페인을 펼치며 러시아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22일 소치에서 러시아 보건사회개발부(Ministry of Health and Social Development), 연방 의료생물학기관(FMBA) 및 러시아 최대 전자 유통업체 ‘엘도라도(Eldorado)’와 손을 잡고 대규모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는 러시아의 유명한 前 피겨스케이트 선수 ‘마리아 부티르스카야(Mariya Butyrskaya)’가 홍보대사로 참여해 이목을 끌었다.

모스크바 출신의 마리아는 △ 러시아 여성 피겨 역사상 최초로 세계선수권대회 우승(1999년) △ 유럽선수권대회 3회 우승 △ 러시아선수권대회 6회 우승 등 화려한 경력을 자랑하는 러시아의 피겨요정이다. 은퇴 후에도 모범적인 가정 생활로 전 러시아 국민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고 있다.

또 LG전자는 소치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헌혈 캠페인을 적극 홍보하기 위해 ‘소치 헌혈센터(Sochi Blood Transfusion Station)’ 주변에 헌혈참여자들이 사인을 남기는 ‘LG 레드 하트(LG Red Heart)’를 형상화한 대형 모형을 전시한다. 또 러시아 전역의 ‘엘도라도’ 매장 내 TV 제품을 통해 소치 헌혈캠페인 활동 영상을 지속 상영할 예정이다.

러시아에서 헌혈 참여자가 급격히 줄어 혈액 부족이 사회문제로 대두되자, LG전자 러시아법인은 2009년부터 기업 최초로 러시아 정부와 헌혈 파트너를 맺어 헌혈 캠페인을 적극 전개해 왔다. 이번이 LG전자가 현지에서 펼친 56번째 헌혈 캠페인이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