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1:1 교류로 이공계 우수인재 육성

‘최고 기술 전문가와 함께 이루는 꿈!’

■ 6일 서초R&D캠퍼스에서 ‘LG 드림 멘토링’ 3기 결연식 개최
■ 11월까지 기술세미나, 연구개발 현장 체험, 멘토링 캠프 등 다양한 상호 교류
■ 우수 학생은 산학장학생 선발 또는 입사 희망 시 가산점 부여, 인턴십 기회 제공
■ CTO 안승권 사장 “미래 기술혁신을 주도할 이공계 인재에게 꿈과 비전을 제시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 발굴할 것”

‘LG 드림 멘토링3기’에  선정된 33명의 멘티와 멘토들 모습 입니다.

LG전자가 이공계 학생들과의 스킨십을 지속 강화하며 우수 인재 육성에 적극 나섰다.

LG전자는 6일 서초 R&D 캠퍼스에서 민경오 수석연구위원(부사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LG 드림 멘토링 (LG Dream Mentoring) 3기’의 ‘멘토 (Mentor; 선배)-멘티(Mentee; 후배) 결연식’을 개최했다.

‘LG 드림 멘토링’은 LG전자의 최고 기술 전문가들이 멘토가 되어 이공계 석·박사 인재들과 1:1 결연을 맺고 지도 및 조언을 제공하는 인재 육성 프로그램이다.

LG전자는 학생들의 희망·관심 연구분야 및 성장 비전 등을 세밀히 고려해 최적의 멘토를 선정한다. 주요 연구 분야는 전기, 전자, 통신, 소프트웨어 등이다.

3기 멘티로 선정된 총 33명의 학생들은 ‘멘토-멘티 결연식’을 시작으로 11월까지 6개월 간 활동한다.

이 기간 동안 멘토는 수시로 진로상담을 진행하고 학생들이 연구소 방문 등 연구개발 현장체험의 시간도 가질 수 있도록 돕는다. 또 정기적으로 ‘멘토-멘티 기술세미나’를 열어 학생들의 연구분야에 대해 심층 조언한다.

LG전자는 분기마다 열리는 사내 ‘기술교류회’에도 학생들을 초청, 전담 멘토 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LG전자 연구원들과도 교류하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창의력 개발을 위한 ‘멘토링 캠프’ 사내•외 학회 공동 참석 등산, 야구대회 관람 등 다양한 상호 교류의 장을 운영해 멘토-멘티간 친목도모를 강화한다.

LG전자는 6개월간 적극 활동한 우수 학생들을 산학장학생으로 선발 또는 입사 희망 시 가산점을 부여한다. 멘토와 함께 해당 부서에서 약 2개월간 인턴을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LG전자 CTO 안승권 사장은 “자사 임직원들의 전문지식과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미래 기술혁신을 주도할 이공계 인재에게 꿈과 비전을 제시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2004년부터 이공계 대학생 대상 ‘일일 임원특강’, 대학원생 대상 ‘기술특강’을 진행하는 등 창의적 이공계 인재 육성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