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대한민국 친환경 대전’서 친환경 제품•기술력 과시

■ 환경부 주최로 29일부터 1일까지 서울 코엑스서 열리는 박람회 참가
■ 210평방미터 규모 부스 마련, 곡면 올레드 TV 비롯 친환경 제품 대거 전시
■ 친환경 주제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

관람객이 ‘인터텍 그린 리프 마크’, ‘EU 에코 라벨’ 등 친환경 인증을 대거 획득한 LG곡면 올레드 TV를 구경하고 있다.

LG전자 가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3 대한민국 친환경 대전’에서 친환경 제품을 대거 선보인다.

환경부가 주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국내 친환경 관련 행사 중 최대규모를 자랑하며 230여 개 기업이 참여한다.

LG전자는 210평방미터(m²) 규모의 부스를 마련, 친환경 제품과 기술력이 어떻게 친환경 생활 실천에 기여하는지 소개한다.

LG전자는 ‘인터텍 그린 리프 마크’, ‘EU 에코 라벨’ 등 친환경 인증을 대거 획득한 LG곡면 올레드 TV를 전시한다. 이 제품은 제품의 개발과 사용에 이르는 전 과정에 친환경 요소를 반영했다. 고강도 초경량 탄소섬유 강화플라스틱(CFRP)을 사용해 4.3mm의 초슬림 두께와 17kg의 경량 디자인을 구현, 원자재 사용을 최소화 했다. 또 영상 정보의 밝기에 따라 자동으로 소비전력을 제어하는 ‘스마트 에너지 세이빙’ 기술을 적용,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했다.

관람객들이 환경부에서 시행하는 ‘저탄소제품 인증’을 획득한 상냉장하냉동 타입의 ‘디오스 V9100’ 냉장고를 구경하고 있다.

환경부에서 시행하는 ‘저탄소제품 인증’을 획득한 ‘디오스 V9100’ 냉장고도 전시한다. 910리터의 대용량임에도 LG전자의 독자기술인 ‘4세대 리니어 컴프레서’를 탑재, 동급 최저 수준의 소비전력을 자랑하는 제품이다.

LG전자는 냉장고부문에서 ‘저탄소제품 인증’을 업계 최다 획득 하는 등 친환경 선도 가전업체로서 위상을 높이고 있다. (7개 획득, 10월 28일 기준)

LG전자는 LED조명과 태양광 모듈, 수처리 등 신재생 에너지 솔루션도 소개한다.

또 LG전자는 별도부스에서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주최하는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된 ‘손연재 스페셜 G’(F-Q166DURW)에어컨, ‘블랙라벨’ 16kg 전자동세탁기(T4632V1Z) 등을 전시한다.

‘손연재 스페셜 G’ 에어컨은 초절전 슈퍼 인버터 기술을 적용, ‘에너지 프론티어’ 인증을 받았다. 에너지 소비 효율 1등급 인증 기준보다 150% 이상 효율을 높여 업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효율을 달성했다.

‘블랙라벨’ 세탁기는 LG의 독자기술인 ‘DD(다이렉트 드라이브: Direct Drive)모터’의 초정밀 제어 기술로 세탁력은 높이고 에너지 효율은 높여 에너지 효율 1등급을 달성했다.

한편, LG전자는 친환경을 주제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LG전자 부스 내에 마련된 ‘친환경생활 실천 선언문’을 배경으로 관람객의 사진을 찍어 LG포켓포토로 즉석 인화해 준다.

또 1일까지 LG전자 페이스북(facebook.com/theLGstory)에서 ‘LG전자 소셜 친환경 홍보대사’ 이벤트를 진행, 추첨을 통해 ‘저탄소제품 인증’을 획득한 LG전자 침구청소기 침구킹 등 경품을 증정한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