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아시아 거래선 초청 ‘LG 이노페스트’ 개최

■ 6~8일 제주도에서 ‘LG 이노페스트’ 개최
□ 아시아 거래선, 미디어 등 200여 명 참석
■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스마트홈 가전 집중 소개
□ 월페이퍼 디자인의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에 이목 집중
□ 무선랜 탑재한 스마트 가전, 가정용 허브 로봇 등도 인기
■ 글로벌마케팅부문장 나영배 부사장 “‘LG 이노페스트’를 통해 LG만의 차별화된 제품을 알리고 현지 거래선과의 협력을 강화해 글로벌 시장에서 고객이 선망하는 1등 브랜드로 도약하겠다”고 강조

LG전자가 6일부터 8일까지 제주도에서 개최하는 'LG 이노페스트'에 참석한 고객들이 가정용 허브 로봇을 체험하고 있다.

LG전자가 6일부터 8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 International Convention Center JEJU)에서 ‘LG 이노페스트(LG Innofest)’를 열고 올해 전략 제품 100여 종을 선보였다.

행사에는 아시아의 거래선, 미디어 등 200여 명을 비롯 H&A(Home Appliance & Air Solution)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 HE(Home Entertainment)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 아시아지역대표 이호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LG 이노페스트’는 LG전자 고유의 지역 밀착형 신제품 발표회로, 주요 거래선과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한 ‘혁신(Innovation)’과 ‘축제(Festival)’의 장이다. LG전자는 지난 달 그리스 크레타섬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각각 유럽과 중동∙아프리카 지역의 거래선을 초청해 ‘LG 이노페스트’를 진행했다.

LG전자는 올해 아시아 시장에 본격적으로 출시하는 超프리미엄 ‘LG SIGNATURE(LG 시그니처)’와 스마트홈 가전들을 집중적으로 소개했다.

‘LG 시그니처’는 ▲기술 혁신으로 이룬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직관적인 사용성을 갖춘 LG전자의 超프리미엄 가전으로,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가습공기청정기 등이 있다.

올해 새롭게 선보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는 화질, 디자인, 사운드 등에서 LG의 혁신 기술을 모두 갖춰 고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최근 국내에 출시된 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모델명: OLED65W7)는 화면 이외의 요소를 철저히 배제하고 설치 시 두께가 4mm도 채 안돼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있는 느낌을 주는 월페이퍼 디자인의 TV다.

LG전자는 무선랜(Wi-Fi)을 탑재한 다양한 스마트 가전은 물론 가정용 허브(Hub) 로봇, ‘스마트씽큐 센서(SmartThinQ™ Sensor)’, ‘스마트씽큐 허브(SmartThinQ™ Hub)’ 등 다양한 스마트홈 제품군을 앞세워 스마트홈 선도 기업 이미지를 적극 알렸다.

최근 건강 가전에 대해 관심이 많은 아시아 고객들은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건조기, 정수기, 에어컨∙공기청정기 등 에어솔루션 제품 등에 대해서도 큰 관심을 보였다.

LG전자 글로벌마케팅부문장 나영배 부사장은 “‘LG 이노페스트’를 통해 LG만의 차별화된 제품을 알리고 현지 거래선과의 협력을 강화해 글로벌 시장에서 고객이 선망하는 1등 브랜드로 도약하겠다”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