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파병 10주년 레바논 ‘동명부대’ 위문 방문

■ LG전자 레반트법인 임직원, 이달 중순 레바논 주둔 동명부대 위문 방문
□ ‘동쪽에서 온 밝은 빛’ 의미의 동명(東明)부대…올해로 파병 10주년 맞아
□ 미니빔, 블루투스 스피커 등 LG전자 제품 지원
□ 지난해 시작한 전자제품 무상수리 서비스도 지속 제공할 계획
■ 경기도 소재 비호부대에는 형편이 어려운 장병들에 쓰일 위문금 전달
■ 전홍주 레반트법인장 “먼 이국땅에서 국위선양을 위해 헌신하는 장병들을 위로하기 위해 부대를 찾았다”며 “작은 힘이나마 보탤 수 있어 기쁘다”고 강조

LG전자가 레바논 동명부대를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명부대는 2007년 7월 레바논에 파병된 UN평화유지군으로 올해로 파병 10주년을 맞았다. 현재는 330여 명이 불법 무장세력의 유입을 차단하는 감시 작전 등을 수행하며 국위를 선양하고 있다

LG전자가 파병 10주년을 맞은 레바논 동명부대(단장 진철호 대령)를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달 중순 전홍주 레반트법인장 등 LG전자 임직원은 레바논 남부지역에 위치한 동명부대를 찾아 미니빔, 블루투스 스피커 등을 전달했다. 또 지난해 시작한 전자제품 무상수리 서비스도 계속하기로 했다.

동명부대는 2007년 7월 레바논에 파병된 UN평화유지군으로 올해로 파병 10주년을 맞았다. 현재는 330여 명이 불법 무장세력의 유입을 차단하는 감시 작전 등을 수행하며 국위를 선양하고 있다.

동명은 동쪽에서 온 밝은 빛이라는 뜻으로 레바논의 평화를 위해 멀리 동쪽에서 온 부대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동명부대는 현지인들로부터 ‘신이 내린 선물’이라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모범적으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LG전자 전홍주 레반트법인장은 “먼 이국땅에서 국위선양을 위해 헌신하는 장병들을 위로하기 위해 부대를 찾았다”며 “작은 힘이나마 보탤 수 있어 기쁘다”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지난 19일 경기도 소재 비호부대를 방문해 위문금을 전달했다. 위문금은 가정 환경이 어려운 장병들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LG전자는 2015년부터 이 부대와 협약을 맺고 해마다 위문금을 전달하고 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