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스타트업과 웨어러블 로봇 기술협력 MOU

■ 30일 웨어러블 로봇 스타트업 ‘에스지로보틱스’와 MOU 체결
□ 웨어러블 로봇 분야 기술협력 계획
□ 에스지로보틱스, 지난해 스위스에서 열린 국제로봇올림픽에서 3위 입상
■ 공항 안내 로봇, 가정용 허브 로봇 등 생활로봇 사업 가속화
■ 컨버전스센터장 조택일 전무 “LG전자가 보유한 가전 및 IoT 기술역량이 ‘에스지로보틱스’의 웨어러블 로봇 기술력과 만나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양사의 기술 협력은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혜택을 제공하게 될 것”

640

LG전자가 웨어러블 로봇 스타트업과 협력해 생활로봇 사업에 가속도를 낸다.

LG전자와 에스지로보틱스는 30일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서강대학교 베르크만스 우정원에서 웨어러블 로봇 개발을 위한 기술협력 MOU를 맺었다. 이번 협약식에는 LG전자 컨버전스센터장 조택일 전무, H&A스마트솔루션BD담당 류혜정 상무, 서강대 박종구 총장, 에스지로보틱스 공경철 대표(서강대 기계공학과 교수) 등이 참석했다.

LG전자는 올해 초 가정용 허브 로봇, 정원 손질 로봇, 공항 안내 로봇 등 인공지능 기반의 로봇 제품군을 선보이며 로봇 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에스지로보틱스는 웨어러블 로봇 분야 스타트업이다. 이 회사 대표인 공경철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은 지난해 10월 스위스에서 열린 국제로봇올림픽 ‘사이배슬론’에 출전해 장애인을 위한 보행 보조용 웨어러블 로봇인 ‘워크온(WalkOn)’을 선보여 3위에 입상한 바 있다.

LG전자 컨버전스센터장 조택일 전무는 “LG전자가 보유한 가전 및 IoT 기술역량이 ‘에스지로보틱스’의 웨어러블 로봇 기술력과 만나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양사의 기술협력은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혜택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