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레드닷 어워드’ 최고상 2관왕

■ ‘레드닷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문 최고상 2개 수상
□ 혁신적인 월페이퍼 디자인의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 차별화된 사용 경험 제공하는 ‘스마트 냉장고’ 각각 최고상
□ 지난해부터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 세계적 디자인상 수상 이어가
□ 본상은 18개…올레드 TV, 그램 PC, 미니빔 TV, V20, 워치, 톤플러스 등
■ 노창호 디자인센터장 “고객에게 선택 받는 진정한 일등 디자인을 앞세워 프리미엄 시장을 지속 선도하겠다”고 강조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 LG 스마트 냉장고 제품 이미지

LG전자가 ‘레드닷 어워드(red dot award)’에서 최고상 2개를 받으며 디자인 리더십을 거듭 인정받았다.

LG SIGNATURE 올레드 TV W와 스마트 냉장고가 각각 ‘레드닷 어워드’의 제품 디자인 부문 최고상(best of the best)을 수상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는 화질, 디자인, 사운드 등에서 LG만의 차별화된 기술을 모두 갖춘 혁신적인 제품이다. 최근 국내에 출시된 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는 화면 이외의 요소를 철저히 배제했다. 두께가 4mm도 채 되지 않아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있는 느낌을 주는 월페이퍼 디자인을 적용했다.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은 지난해부터 ‘iF 디자인 어워드’, ‘레드닷 어워드’, ‘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 등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꾸준히 수상하고 있다. 올해 선보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도 지난 달 ‘iF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본상을 수상했다.

LG 스마트 냉장고는 상단 냉장실 오른쪽 문의 투명 매직스페이스에 풀HD 29인치 LCD 터치 디스플레이를 더해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한다. 사용자가 매직스페이스를 두 번 두드리면 냉장고 내부 조명이 켜져 냉장고 안을 들여다 볼 수 있다. ‘스마트 태그(Smart Tag)’ 기능을 이용하면, 투명한 창을 통해 보관중인 식품을 보면서 디스플레이를 터치해 유통기한 등의 정보를 입력할 수 있다. 사용자의 음성만으로도 음악 재생, 뉴스 검색, 온라인 쇼핑, 일정 확인 등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올레드 TV ▲그램 PC ▲미니빔 TV ▲V20 ▲워치 스타일∙스포츠 ▲블루투스 헤드셋 톤플러스 시리즈 등 18개 제품이 ‘레드닷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레드닷 어워드’는 ‘iF 디자인 어워드’,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평가 받고 있다.

LG전자 노창호 디자인센터장은 “고객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제품 본질에 집중한 LG 디자인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고객에게 선택 받는 진정한 일등 디자인을 앞세워 프리미엄 시장을 지속 선도하겠다”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