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 육성 박차

■ 최근 서초R&D캠퍼스서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 5기 인증식 개최
□ 코딩 전문가에 도전한 국내외 소프트웨어 개발자 1,000여 명 중 13명 선발
□ 향후 개발 프로젝트 지원, 사내 강의 등 사내 멘토 활동 진행
■ LG전자 CTO 안승권 사장 “체계적인 전문가 인증제도 및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소프트웨어 경쟁력을 지속 강화할 것” 이라 강조

LG전자가 최근 서울 양재동 서초R&D캠퍼스에서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Coding Expert) 5기 인증식을 개최했다. LG전자 CTO 안승권 사장(오른쪽에서 8번째), 소프트웨어 센터장 민경오 부사장(오른쪽에서 2번째)이 새로 선발된 코딩전문가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G전자가 사내 코딩 전문가 육성을 통해 소프트웨어 개발 경쟁력을 강화한다.

LG전자는 최근 서울 양재동 서초R&D캠퍼스에서 소프트웨어 코딩 전문가(Coding Expert) 5기 인증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는 CTO(Chief Technology Officer, 최고기술책임자) 안승권 사장, 소프트웨어 센터장 민경오 수석연구위원(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LG전자는 이번 인증식에서 총 13명의 코딩 전문가를 배출했다. 국내는 물론, 러시아, 인도 연구소 소속 총 1,000여 명의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LG전자는 지난 9월 개최한 ‘코드잼’ 경연대회와 이후 진행한 심층 인터뷰 평가 결과를 종합해 이들을 최종 선발했다.

코딩 전문가는 ▲특별 인센티브 ▲글로벌 IT기업 탐방 및 해외 컨퍼런스 참여 ▲세미나 활동비 등 다양한 혜택을 받게 된다. 이들은 개발 프로젝트 지원, 사내 강의 및 세미나 진행 등 전사 소프트웨어 멘토로 활동할 예정이다. LG전자는 지난 2012년 이후 총 79명의 코딩전문가를 배출했다.

LG전자는 완성도 높은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해 설계-구현-검증의 3단계 전문가 선정 프로세스를 모두 갖췄다. 설계 전문가인 소프트웨어 아키텍트(Software Architect)는 2010년부터, 구현 전문 코딩 전문가는 2012년부터, 검증 전문가인 ‘SDET(Software Development Engineer in Test)’는 2015년부터 선발해 오고 있다.

LG전자 CTO 안승권 사장은 “체계적인 전문가 인증제도 및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소프트웨어 경쟁력을 지속 강화할 것” 이라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