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후원 WBSC 2016 기장여자야구월드컵 폐막

■ 11일 부산 기장군에서 열린 ‘LG후원 WBSC 2016 기장여자야구월드컵’ 폐막
□ 11일 오후 6시 결승전을 끝으로 총 44 경기 모두 마쳐
□ 당일 결승전 직후 폐막식 개최, 성공적인 대회 마무리 자축
■ 한국, 슈퍼라운드 진출 및 12개팀 중 6위 기록…역대 최고 성과
■ 제 5회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 10월 개막…LG, 여자야구 저변 확대에 지속 기여

LG후원 WBSC 기장여자야구월드컵_한국대표팀 / 한국-일본전 / 한국-일본전_김라경선수: 세계 유일 국가대표급 국제여자야구대회 'LG후원 WBSC 2016 기장여자야구월드컵'이 11일 부산 기장군에서 막을 내린다. 한국대표팀은 '슈퍼라운드 진출'이라는 역대 최고 성과를 이뤘다.

세계 여자야구인들의 축제, 막 내리다

LG전자와 LG생활건강이 공식 후원하는 ‘LG후원 WBSC 2016 기장여자야구월드컵’이 11일 부산 기장군에서 막을 내린다.

11일 오후 6시 일본-캐나다간 결승전을 마지막으로 세계 여자야구인들의 축제가 모두 끝난다. 한국을 비롯, 일본, 호주, 미국, 인도, 베네수엘라 등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여자야구 선수들은 9일간 조별 리그 및 슈퍼라운드 등 총 44 경기를 치르며 열띤 경쟁을 펼쳤다.

세계여자야구월드컵 조직위원회는 결승전이 끝난 직후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 메인구장에서 폐막식을 열고 세계 각국에서 온 여자야구선수 및 관계자 500여 명과 성공적인 대회 마무리를 자축한다.

‘LG후원 WBSC 2016 기장여자야구월드컵’은 한국에서 열린 첫 ‘세계여자야구월드컵’으로 국가대표팀이 겨루는 유일한 여자야구대회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파키스탄이 첫 세계무대 데뷔를 하는 등 역대 최다인 12개국이 참가, 진정한 세계 여자야구인들의 축제로 거듭났다.

특히 한국은 2008년, 2010년에 이어 세 번째 도전한 끝에 ‘첫 세계여자야구월드컵 슈퍼라운드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또 총 12개 팀 중 6위를 차지하며 역대 최고 수준의 성적을 거뒀다.

한국 대표팀을 이끈 이광환 감독은 “슈퍼라운드 진출이라는 쉽지 않은 목표를 이룬 선수들이 자랑스럽다. 세계여자야구월드컵 경험이 한국 여자야구의 성장에도 큰 자양분이 될 것”이라며 “이번 대회를 계기로 LG전자와 같이 한국 여자야구 발전을 지원하는 손길이 더욱 늘어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LG전자는 ‘LG후원 WBSC 2016 기장여자야구월드컵’ 후원 외에도,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 및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LG Cup International Women’s Baseball Tournament)’를 개최하는 등 국내 여자야구 저변을 확대하기 위한 지원 활동을 지속 펼쳐왔다.

올해에도 ‘2016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가 오는 10월 15일 경기도 이천 ‘LG 챔피언스파크’에서 개막할 예정이다. 국내 여자야구 사상 첫 스폰서 리그인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는 2012년 첫 회가 개최된 이래 올해 5주년을 맞는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