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포켓포토로 에티오피아에 추억선물

“예루칸 수라카난 야다따(지금 이 순간을 간직하세요)”

■ 에티오피아 ‘LG희망마을’ 주민 대상 무료 사진 촬영 행사 개최
■ LG, 2015년까지 가구별 월 소득 50% 증대 등 현지인 자립 역량 육성 지원

천안연암대학교 학생들과 에티오피아 어린이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LG전자가 재능기부활동의 일환으로 에티오피아 주민들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선물했다.

LG전자는 25일과 26일 양일간 에티오피아 센터파 지역의 ‘LG희망마을’에서 주민을 대상으로 사진을 찍어 LG포켓포토로 즉석 인화해 선물해주는 ‘지금 이 순간을 간직하세요(예루칸 수라카난 야다따,yerookana suurakanan yaadadha)’ 행사를 열었다.

LG전자는 지역주민 대다수가 사진기를 구입할 형편이 되지 않아 가족, 친구와 함께 사진을 찍어본 경험이 없다는 사연을 듣고 이들에게 추억을 선물해주고자 행사를 열었다.

사진촬영은 천안연암대학교(LG연암학원에서 운영)학생들이 맡았다. 이들은 친환경 원예학, 축산학 전공 학생들로 7월부터 내년 2월까지 ‘LG희망마을’에 거주하며 마을 소득증대 사업을 지원한다.

현지인 야시니 씨(50세)는 “생애 처음으로 내 얼굴이 담긴 사진을 갖게 되었다. 좋은 추억으로 평생 간직하겠다” 며 감격스러워 했다.

LG전자 최용근 에티오피아 지사장은 “자사가 보유한 재능을 활용해 지금 이 순간을 오랫동안 추억으로 간직할 수 있도록 마련한 행사로 지역주민들과의 교감을 높일 수 있어 더욱 뜻 깊었다.” 고 말했다.

LG는 유엔이 정한 세계 최빈국 중 하나인 에티오피아 주민의 자립 지원을 위해 올해 초부터 농촌지역 일부를 ‘LG희망마을’로 선정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2015년까지 ▲마을 인프라 개선 ▲시범농장 조성 ▲마을지도자 육성 등을 적극 지원해 가구별 월 소득 50% 증대 및 자치활동 활성화 등 자립 역량 육성을 지원한다.

지역민들과의 소통을 높이기 위해 월 1회 LG전자 관계자와 마을 주민들이 참석하는 간담회도 실시하고 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