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핵심부품 20년 보증 ‘센텀 시스템’ 가전 앞세워 유럽 공략

■ ‘센텀 시스템’ 세탁기에 이어 ‘센텀 시스템’ 냉장고와 건조기도 출격
□ 연말까지 유럽 주요국에 순차 출시
□ 세계 최고 수준의 모터, 컴프레서 기술력 바탕으로 내구성∙에너지효율↑ 소음↓
□ ‘센텀 시스템’ 적용한 모터, 컴프레서를 업계 최초 20년간 무상 보증
□ 세계 최고 기록인 ‘기네스’와 연계한 스토리텔링 마케팅으로 국내외 소비자 호응
■ 세계최고 효율 구현한 ‘센텀 시스템’
□ 유럽 최고 에너지효율 등급 보다 약 60% 에너지 줄인 ‘센텀 시스템’ 세탁기
□ A+++ 대비 에너지 사용량을 최대 30% 더 줄인 ‘센텀 시스템’ 냉장고
□ 인버터 컴프레서 적용한 ‘센텀 시스템’ 건조기 등
■ LG전자 대표이사 H&A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은 “고효율, 내구성 등 가전의 본질에 집중한 ‘센텀 시스템’ 가전들을 앞세워 유럽 프리미엄 가전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강조

독일 베를린 시내의 가전매장을 찾은 고객들이 저진동, 고효율을 구현한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드럼세탁기를 둘러보고 있다.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LG 드럼세탁기,

LG전자가 핵심부품을 20년 보증하는 ‘센텀 시스템(Centum System™)’ 가전을 앞세워 유럽 프리미엄 시장을 집중 공략한다.

LG전자는 지난 상반기 유럽 시장에 출시한 ‘센텀 시스템’ 세탁기에 이어 ‘센텀 시스템’ 냉장고와 ‘센텀 시스템’ 건조기도 출시한다.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영국, 스페인, 네덜란드 등에 세탁기를 출시한 데 이어 냉장고와 건조기를 올 연말까지 유럽 주요 국가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센텀 시스템’은 세탁기의 모터, 냉장고의 컴프레서 등을 통해 프리미엄 가전의 내구성과 에너지효율을 높이면서 소음은 낮춘 LG만의 차별화된 혁신 기술이다. LG전자는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세탁기의 인버터 DD 모터, 냉장고의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를 업계 최초로 20년간 무상 보증한다.

LG전자는 유럽 주요 매장에서 ‘센텀 시스템’ 전용 공간을 운영해 본격적인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앞서 LG전자는 세계 최고 기록인 기네스와 연계해 ‘센텀 시스템’ 세탁기의 저진동∙고효율, 냉장고의 고효율을 스토리텔링 마케팅으로 소개하면서 국내외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세탁기는 유럽의 최고 에너지 효율 등급인 A+++ 보다 약 60% 더 에너지 사용량을 줄였다. 고속 세탁 시 소음이 67dB(데시벨)로 유럽에서 판매되는 동급 드럼세탁기 중 최저 수준이다.

터보워시 기능을 이용하면 6kg 세탁물을 기준으로 49분만에 세탁이 끝나고 물 사용량과 에너지 사용량은 기존 제품 대비 각각 17% 줄어든다. 사용자는 스마트폰을 통해 세탁기를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고 제품에 기본 탑재된 코스 외에도 스마트폰의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원하는 세탁 코스를 내려 받아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이탈리아의 소비자 매체인 ‘알트로콘수모(Altro Consumo)’의 드럼세탁기 성능 평가에서 세탁 성능, 사용 편의성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1위에 올랐다.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LG 상냉장∙하냉동 냉장고는 고효율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기술을 통해 소비전력을 크게 낮췄다. 최근 출시한 상냉장∙하냉동 타입 냉장고는 A+++ 보다 에너지 사용량을 20% 가량 줄여 현재 판매되고 있는 동급 제품 가운데 가장 효율이 높다. ‘센텀 시스템’을 적용한 양문형 냉장고는 A+++ 대비 에너지 사용량을 10% 더 낮췄다.

LG전자는 냉장실에 야채, 과일, 생선, 육류 등 식재료에 맞게 온도 또는 습도를 설정해 주는 기능을 탑재했고, 조작부와 외관은 물론 내부에도 메탈 느낌의 디자인을 적용했다.

LG전자는 2일부터 7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6’ 전시회에서▲업계 최초로 A+++ 보다 에너지 사용량을 30% 가량 더 줄인 상냉장∙하냉동 타입 냉장고, ▲인버터 컴프레서 기술이 적용된 ‘센텀 시스템’ 건조기 등을 처음 공개하고 연내 유럽에 출시할 계획이다.

LG전자 대표이사 H&A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은 “고효율, 내구성 등 가전의 본질에 집중한 ‘센텀 시스템’ 가전들을 앞세워 유럽 프리미엄 가전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