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히든쿡 신제품 출시

“가스레인지와 전기레인지 장점만 모았다”

■ 국내 최초로 가스 버너를 세라믹 상판 아래 배치
□ 가스레인지 比 일산화탄소 발생량 90% 이상 감축/전기레인지 比 비용 약 40% 절감 등 장점만 모아
■ 고온주의 램프, 2시간 자동 소화 등 안전 기능 탑재
■ LG전자 송승걸 키친패키지사업담당 “히든쿡은 가스레인지와 전기레인지의 장점만을 모은 제품”이라며 “사용 편의성, 안전, 스타일을 모두 고려한 히든쿡을 통해 프리미엄 조리기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

LG전자 모델이 히든쿡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신개념 가스레인지 ‘히든쿡’ 신제품을 출시했다.

LG전자 ‘히든쿡’은 국내 최초로 가스 버너를 세라믹 상판 아래 배치했다. 직화열이 아닌 세라믹 균일 버너로 상판을 가열하는 HRB(Hidden Radiant Burner)방식으로 음식물에 열을 균일하게 전달한다.

이 제품은 가스레인지와 전기레인지의 장점만 모았다. 기존 가스레인지에 비해 일산화탄소 발생량을 약 90% 이상 줄였다. 가스를 사용하기 때문에 매일 1시간씩 사용했을 때 한달 유지비가 기존 전기레인지 대비 약 40% 저렴하다. 삼발이 등 부속품을 없애고 흠집과 열에 강한 독일 쇼트(SCHOTT)社 세라믹 상판을 채용해 청소도 간편하다.

손잡이만 돌리면 내부회로에 의해 자동으로 불이 붙는 ‘쾌속점화방식’을 적용해 기존 가스레인지처럼 2~3초간 손잡이를 돌린 채로 잡고 기다릴 필요가 없다.

안전을 위한 기능도 강화했다. 손잡이에 적용한 붉은색 조명으로 점화 상태를 확인할 수 있고, 사용 후 상판이 완전히 식을 때까지 고온주의 램프를 켜 잔열 상태를 알려준다. 점화 이후 2시간 연속 사용시 자동으로 꺼지는 기능도 제공한다.

아울러 유광 검정 디자인에 영국의 유명 그래픽 디자이너 ‘네빌 브로디(Neville Brody)’의 기하학적 문양을 전면부에 적용해 고급 주방과 조화를 이룬다.

LG전자는 액화천연가스(LNG) 전용 ‘히든쿡’ 모델을 2구(모델명: HTR6235CN)와 3구 (모델명:HTR6335CN) 타입으로 출시하고, 가격은 각각 699,000원, 769,000원이다.

LG전자 송승걸 키친패키지사업담당은 “히든쿡은 사용 편의성, 안전, 스타일을 모두 고려한 차별화한 제품”이라며 “새로운 고객 가치를 제공해 프리미엄 조리기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