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미국 프리미엄 빌트인 시장 공략 강화

■ ‘네이트 버커스’가 디자인에 참여한 ‘LG 스튜디오’ 신제품 공개
□ 북미 최대 인테리어 디자인 박람회서 ‘LG 스튜디오’ 전시
□ 메탈 손잡이와 글라스 디스플레이 적용한 고급 이미지의 오븐레인지
□ 평면 도어와 메탈 디스펜서 적용한 세련된 느낌의 세미빌트인 냉장고
□ 글라스 디스플레이 적용한 깔끔한 느낌의 전자레인지
■ ‘LG 스튜디오’, 미국 빌트인 시장에서 가파른 성장세
□ 지난해 북미 빌트인 매출,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성장
□ 지난해 200여개 유통채널 진입, 올해 세 배 이상으로 확대 예정
□ ‘네이트 버커스’ 빌트인 신제품, 올 3분기 본격 판매 개시
■ H&A(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 “고객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한 프리미엄 빌트인 패키지 ‘LG 스튜디오’로 미국 프리미엄 가전시장을 지속 공략할 것”이라 강조

'네이트 버커스'가 LG전자 부스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미국 유명 인테리어 디자이너 ‘네이트 버커스’가 디자인에 참여한 프리미엄 빌트인 키친 패키지를 처음 선보였다.

LG전자는 현지시간 29일부터 31일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의 인테리어 디자인 박람회 ‘드웰 온 디자인(Dwell On Design)’에 참가해 ‘LG 스튜디오(LG Studio)’ 신제품을 전시했다. 행사 첫날에는 ‘네이트 버커스’가 LG전자 부스에서 관람객들에게 ‘LG 스튜디오’ 패키지에 대해 직접 소개했다.

‘LG 스튜디오’는 오븐레인지, 냉장고, 쿡탑, 빌트인 오븐,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등의 고급 빌트인 제품을 포함한 키친 가전 패키지로, 가격이 2만 달러에 육박한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인 ‘LG 스튜디오’ 라인업은 모든 제품에 스테인리스 소재를 적용하고 평면 타입의 도어를 채택해 통일감과 세련미를 강조했다.

LG전자는 주방가구와 어울리는 평면 타입의 도어와 고급스러운 메탈 소재의 손잡이를 적용한 가스 오븐레인지와 전기 오븐레인지를 선보였다. 제품 전면에 적용된 세련된 글라스 재질의 디스플레이 조작부는 사용자 방향으로 기울어져 조작이 편리하다.

세미빌트인 냉장고는 제품 깊이를 주방가구와 맞춤형으로 설계해 주변과 조화되도록 했고 도어를 평면으로 처리해 깔끔하다. 이 제품은 메탈 소재의 디스펜서를 적용해 세련된 느낌을 더했다.

이외에도 LG전자는 글라스 디스플레이를 적용한 전자레인지, 식기세척기, 쿡탑 등 다양한 빌트인 제품을 선보였다.

2013년 미국에 첫 출시한 ‘LG 스튜디오’는 작년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했다. 작년 200여 개 유통채널에 진입했고, 올해는 이를 세 배 이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LG전자는 ‘네이트 버커스’가 디자인한 ‘LG 스튜디오’ 신제품을 올 3분기에 본격적으로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LG전자 H&A(홈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은 “고객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한 ‘LG 스튜디오’로 미국 프리미엄 빌트인 시장 공략을 보다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