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세탁기, 유럽 상업용 시장 공략 속도낸다

■ 독일에서 열리는 글로벌 상업용 세탁기 전시회 ‘2016 국제 텍스케어’ 참가
□ 다양한 용량의 드럼세탁기와 건조기, 차별화된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등 소개
□ 스타일러, 대용량 드럼세탁기 등 3분기 중 유럽 출시
■ 글로벌 상업용 세탁기 시장 공략 확대
□ 2008년부터 미국을 중심으로 B2B 사업기반 확대, 유통거래선과 협력관계 구축
□ 해외 시장에 본격 진출해 사업 규모를 전년 대비 2배로 키울 계획
□ 상업용 세탁기는 아파트·콘도·학교나 세탁전문점 등에서 주로 사용
■ 세탁기사업부장 전시문 전무 “올해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 확대 진출해 상업용 세탁기 사업을 대폭 키울 것”이라고 강조

LG전자가 현지시각 11일부터 15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상업용 세탁기 전시회인 '2016 국제 텍스케어'에서 다양한 세탁기, 건조기 및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등을 집중 소개했다.

LG전자가 유럽 상업용 세탁기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현지시각 11일부터 15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상업용 세탁기 전시회인 ‘2016 국제 텍스케어(Texcare International)’에서 6kg/10kg/15kg 용량의 세탁기, 10kg 용량의 건조기를 비롯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등을 집중 소개했다.

4년 마다 열리는 이 전시회는 유럽을 비롯한 전세계 250여 업체와 호텔, 병원, 대형 세탁체인점 등 1만 5천여 명의 업계 관계자들이 참가한다.

LG 상업용 세탁기 대표 제품은 15kg 용량의 대용량 드럼세탁기로, 세탁통과 직접 연결된 DD모터(다이렉트 드라이브(Direct Drive))를 탑재해 소음과 진동이 적고 수명도 길다. 세탁 시 자동으로 적정량의 세제를 투입해 사용자가 세제를 따로 챙길 필요가 없고, 세탁시간, 헹굼시간, 물 높이 등을 원하는 대로 조절할 수 있는 맞춤형 코스를 최대 20개까지 설정할 수 있어 편리하다.

LG만의 차별화된 의류관리기인 ‘스타일러’는 한 번만 입고 세탁하기에는 부담스러운 양복, 블라우스, 교복 등을 항상 깨끗하게 관리해준다.

LG전자는 3분기 중 스타일러, 대용량 드럼세탁기 등을 유럽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LG전자는 2008년부터 미국 상업용 세탁기 시장에서 구축해 온 B2B 사업기반과 유통거래선과의 협력관계를 토대로 올해 유럽, 아시아 등 글로벌 상업용 세탁기 시장에 확대 진출해 사업 규모를 전년 대비 2배로 키울 계획이다. 지난 2월에는 세탁전문점에 관심이 크게 늘고 있는 유럽과 아시아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현지 거래선을 한국으로 초청해 상업용 세탁기 전략회의도 열었다.

상업용 세탁기는 주로 아파트·콘도·학교나 세탁 전문점 등에서 사용하는 세탁기와 건조기로, 동전이나 카드, 최근에는 스마트기기를 사용한 지불시스템 등이 사용되고 있다.

LG전자 세탁기사업부장 전시문 전무는 “가정용 세탁기 시장에서 세계 정상을 지켜온 데 이어 상업용 세탁기도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며 “올해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 확대 진출해 상업용 세탁기 사업을 대폭 키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