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남미 프리미엄 가전 공략 강화

■ 미국 올란도에 중남미 주요 거래선 대거 초청…중남미 가전 전략 및 신제품 발표
■ 연말 성수기와 내년도 중남미 시장 공략을 위한 100여 종 제품 소개
□ 국내서 큰 인기 끈 트윈워시
□ 음악 즐기는 현지 문화 반영해 ‘디오스 오케스트라’ 연내 출시
□ 대가족이 많은 현지 고객들을 위한 버너 6개 적용한 오븐 레인지
□ 더블 매직스페이스 냉장고, 스타일러, LG 스튜디오 등 전략제품 총출동
■ 변창범 중남미지역대표는 “LG만의 차별화한 제품 개발과 함께 현지 거래선들과의 스킨십을 확대해 성장 잠재력이 큰 중남미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강조

현지 거래선 관계자들이 LG만의 혁신적인 제품인 '트윈워시' 세탁기를 둘러보고 있습니다.

LG전자가 프리미엄 가전으로 중남미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가 현지시간 23일부터 26일까지 미국 올란도 리츠칼튼 호텔에서 중남미 주요 거래선, 외신기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남미 가전 전략 및 신제품을 발표했다.

LG전자는 이번 행사에 브라질, 멕시코,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8개 국가에서 약 100개의 거래선을 초청했다.

이번 행사는 LG전자가 중남미 거래선을 위해 개최한 행사 가운데 출품제품, 참석 거래선, 일정 등에서 규모가 가장 크다. LG전자는 연말 성수기와 내년도 중남미 가전시장 공략을 위해 고효율, 대용량, 편의성을 중시하는 현지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100여 종의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끈 트윈워시가 현지 고객들의 주목을 끌었다. 트윈워시는 세계 최초로 드럼세탁기 하단에 통돌이 세탁기인 미니워시를 결합한 혁신 제품으로 지난 7월 말 한국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해외시장 출시를 앞두고 있다.

LG전자는 지난 6월 말 국내에 출시한 스피커를 장착한 프리미엄 냉장고 ‘디오스(DIOS) 오케스트라’도 해외시장에 처음 공개했다. 평소 음악을 즐기는 현지 문화를 반영해 중남미 시장에 연내 출시할 계획이다.

대가족이 많은 현지 고객들을 위해 버너 6개를 적용한 오븐 레인지를 비롯 조리 과정에서 배출되는 열을 오븐 내부로 순환시켜 음식을 골고루 익히면서 요리시간을 20% 줄인 오븐 신제품도 선보였다.

이외에도 ▲냉기 손실을 절반으로 줄여주는 매직스페이스를 양쪽 문에 적용한 더블 매직스페이스 냉장고 ▲오븐, 쿡탑, 식기세척기, 냉장고 등으로 구성된 프리미엄 빌트인 패키지 LG 스튜디오 ▲선을 없애 편의성을 극대화한 코드제로 청소기 ▲의류 등을 항상 깔끔하게 관리해주는 의류관리기 스타일러 ▲스마트 기능이 없는 일반 가전제품을 스마트 가전으로 바꿔주는 스마트씽큐 센서(SmartThinQTM Sensor) 등 올해 주요 전략제품들이 총출동했다.

LG전자 변창범 중남미지역대표는 “LG만 의 차별화한 제품 개발과 함께 현지 거래선들과의 스킨십을 확대해 성장 잠재력이 큰 중남미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