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가족형 콘텐츠 강화 나선다

■ 가족형 어플리케이션 ‘아바타 북’ 콘텐츠 강화
■ 아이의 얼굴을 유명 동화/동요의 주인공으로
■ LG 태블릿에서 더욱 손쉽게 ‘아바타 북’ 이용 가능
■ 27일부터 ‘LG스마트월드 (SmartWorld)’ 통해 다운로드 가능

LG전자모델이 아이와 함께 LG Smart TV와 G pad 8.3을 통해 가족용 어플리케이션 '아바트 북'을 이용하고 있다.

LG전자가 가족형 인기 어플리케이션 ‘아바타 북’의 콘텐츠를 강화한다.

‘아바타 북’은 LG전자 스마트TV를 이용해 촬영한 아이의 얼굴을 유명 애니메이션 및 동요의 주인공 얼굴에 합성해 즐기는 사용자 참여형 디지털 애니메이션 어플리케이션이다.

LG전자는 기존 ‘아바타 북’에 ‘피터팬’, ‘오즈의 마법사’ 등 유명 동화 5종과 동요 10종을 추가해 총 동화 10종, 동요 20종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아바타 북’은 조작이 쉽고 제작과정이 간단해 어린이 혼자서도 이용할 수 있다. 가족들의 얼굴을 등장인물로 합성할 수 있어 온 가족이 함께 즐기기에도 적합하다.

사용법도 간단하다. 먼저 ‘아바타 북’의 콘텐츠를 선택한 후, LG전자의 스마트TV 카메라로 아이의 얼굴을 촬영하고 헤어스타일 등을 선택하면 우리 아이가 주인공이 되는 아바타북이 완성된다. 동요는 영어, 동화는 한국어영어 2가지 언어를 지원한다. 아바타 북은 동화와 동요 외에도 퍼즐, 카드 매칭 등 간단한 게임도 제공한다.

‘아바타 북’은 LG전자 태블릿인 ‘LG G Pad 8.3’에서도 이용할 수 있어 보다 손쉽게 조작할 수 있다. 화면공유 기능인 미라캐스트(Miracast)를 활용하면 ‘LG G Pad 8.3’에서 보고 있는 ‘아바타 북’ 영상을 LG전자 스마트TV로 전송해 보다 큰 화면으로 즐길 수 있다.

한편, ‘아바타 북’은 27일부터 ‘LG스마트월드 (Smart World)’를 통해 다운 받을 수 있다.

LG전자 문성목 성장지역팀장은 “최근 가족형 컨텐츠에 대한 소비자 니즈가 증가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아바타 북’과 같이 유익하면서도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