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TV, 차원이 다른 HDR로 영상 혁명 이끈다

■ 올레드 TV, 다양한 규격과 장르 아우르는 최고의 HDR 영상 구현
□ 다양한 규격의 HDR 컨텐츠도 최적의 영상 선보여
□ NASA가 찍은 우주의 신비를 올레드의 완벽한 블랙으로 재현
■ 올레드의 완벽한 블랙 바탕으로 HDR 효과 극대화
■ LG전자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와 독보적인 화질 기술력으로 고객들에게 HDR의 진정한 가치를 전할 것”

LG전자가 ‘CES 2016’에서 세계적인 영상 컨텐츠 업체들과 손잡고 다양한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을 시연하고 있습니다.

LG전자 올레드 TV가 HDR 영상에서도 차원이 다른 화질을 선보였다.

LG전자는 6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한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에서 세계적인 영상 컨텐츠 업체들과 손잡고 다양한 HDR(High Dynamic Range, 이하 HDR) 영상을 시연했다. 특히 LG 올레드 TV는 HDR 영상의 규격과 장르에 관계없이 압도적인 화질을 보여줬다.

LG전자는 美 돌비社가 만든 HDR 규격 ‘돌비 비전 (Dolby Vision™)’으로 제작된 ‘데어데블(Dare Devil)’을 시연했다. 이 드라마의 배경이 도시의 어두운 뒷골목이기 때문에 시청자는 최고의 명암비를 구현하는 올레드 TV로 더욱 생생하게 드라마를 즐길 수 있다.

LG전자는 아마존이 제작한 ‘레드옥스(Red Oaks)’, ‘트렌스페어런트(Transparent)’, ‘모차르트 인 더 정글(Mozart in the Jungle)’ 등 최신 인기 미드도 함께 선보였다. 이 작품들은 현재 가장 많이 쓰이고 있는 HDR 규격인 ‘HDR 10’으로 제작됐다.

LG전자는 유트브의 HDR 영상도 울트라 올레드 TV로 시연한다. 유튜브가 선보이는 HDR 영상은 구글의 독자적인 ‘VP9-Profile 2’ 기반으로 제작, 전송된다. 유튜브는 올해 안에 HDR 영상을 앱을 통해 스트리밍 방식으로 서비스할 예정이다.

LG전자는 미국항공우주국(National Aeronautics and Space Administration, 이하 NASA)의 영상 컨텐츠 공식 파트너 ‘하모닉(Harmonic)’과 손을 잡았다. HDR 기술이 탑재된 올레드 TV는 NASA가 촬영한 우주의 신비로운 어둠과 별빛을 그대로 재현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하모닉’의 최고마케팅책임자 피터 알렉산더(Peter Alexander)는 “우주에 가지 않고 실제 우주의 모습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LG 올레드 TV로 우주를 보는 것”이라며 올레드의 완벽한 화질을 극찬했다.

HDR는 어두운 부분을 더욱 어둡게, 밝은 부분을 더욱 밝게 만들어 한층 또렷하고 생생한 화면을 구현하는 기술이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완벽한 블랙을 표현할 수 있어 HDR 효과를 극대화시킨다.

LG전자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은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와 독보적인 화질 기술력으로 고객들에게 HDR의 진정한 가치를 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