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친환경 솔루션으로 유럽 공조 시장 잡는다

■ 유럽 최대 공조전시회 ‘MCE 2016’서 고효율∙친환경 제품 선보여
□ 에너지 효율이 높은 공조 솔루션 소개
□ 공기에서 에너지를 얻는 히트펌프 ‘써마 브이’는 ‘최고 혁신상’ 수상
■ 유럽 시장에서 올해 두 자릿수 이상 성장 목표
□ 3월부터 유럽 14개국에서 거래선 초청해 기술세미나 진행
■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재성 전무“유럽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공조 솔루션 기업으로 발돋움할 것”라고 강조

 

 LG전자가 현지시간 15일부터 18일까지 유럽 최대 공조전시회인 모스트라 콘베뇨 엑스포(Mostra Convegno Expocomfort) 2016’에 참가해 고효율∙친환경 기술을 집약한 공조 솔루션을 대거 선보인다. 모델이 LG전자를 소개하고 있다.

LG전자가 친환경 공조 솔루션으로 유럽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현지시간 15일부터 18일까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공조전시회인 ‘모스트라 콘베뇨 엑스포(Mostra Convegno Expocomfort) 2016’에 참가해 고효율∙친환경 기술을 집약한 공조 솔루션을 대거 선보인다.

LG전자는 ‘멀티브이 4(Multi V 4)’, ‘멀티브이 에스(Multi V S)’, ‘써마 브이(Therma V)’, ‘하이드로 키트(Hydro Kit)’ 등 에너지 효율이 탁월한 제품을 전시한다. 에너지 관련 규제가 엄격한 유럽에서는 고효율∙친환경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다.

LG전자 대표 시스템에어컨인 ‘멀티브이 4(Multi V 4)’는 열교환기, 외관 패널 등 주요 부품에 특수 코팅을 적용해 알루미늄의 부식, 물방울 맺힘 등으로 인한 실외기 부식을 최소화하고 최상의 성능을 유지한다. ‘멀티브이 에스(Multi V S)’는 컴팩트한 사이즈에 효율은 높이고 소음은 줄여 중소형 사무실, 상업공간, 주거공간 등에 적합하다.

‘써마 브이(Therma V)’는 공기에서 에너지를 얻는 고효율 히트펌프다. ‘써마브이(Therma V)’는 혁신성과 에너지 효율에서 호평을 받아 전시회 주최 측이 선정하는 ‘최고 혁신상(Class A)’을 수상했다. ‘하이드로 키트(Hydro Kit)’는 시스템에어컨을 가동할 때 발생하는 열을 이용해 온수를 공급하거나 난방에 활용할 수 있어 호텔 등 숙박 시설에 적합한 제품이다.

LG전자는 유럽 공조 시장에서 올해 두 자릿수 이상 성장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LG전자는 올해 3월부터 유럽 14개국에서 현지 주요 거래선을 초청해 공조 솔루션 전략 신제품을 소개하는 기술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LG전자 시스템에어컨사업부장 이재성 전무는 “유럽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공조 솔루션 기업으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