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조약돌 디자인 포켓포토 출시

■ 모서리가 둥근 조약돌 디자인의 신제품 3종 출시
□ 존원 그래피티, 쥬얼리 하트, 체리 블러썸 등 다양한 패턴 적용
■ 스마트폰 수준인 169g 무게에 손바닥만한 크기로 휴대성 탁월
■ 기존 즉석카메라와 차별화해 꾸준한 인기…하루에 1천 대씩 판매
■ 한국HE마케팅FD담당 허재철 상무 “다양한 디자인의 포켓포토로 초소형 포토 프린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

LG전자가 21일 초소형 포토 프린터인 포켓포토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LG전자는 모서리가 둥근 디자인에 세계적인 아티스트 존원(JonOne)의 그래피티 등 패턴을 적용해 패션 소품같은 IT기기를 완성했다. LG전자 모델이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포켓포토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출하가는 15만9천원.

“하루 1천대씩 팔리는 초소형 포토 프린터”

LG전자가 21일 포켓포토 신제품을 출시했다. 신제품은 곡선형 디자인으로 산뜻한 느낌을 준다.

포켓포토는 스마트폰으로 찍은 사진을 곧바로 출력하는 초소형 포토 프린터다. 기존 즉석 카메라와는 달리 출력할 사진을 고를 수 있고 동일한 사진도 여러 장 출력할 수 있다. 포켓포토는 지난 2012년 9월 국내에 처음 출시된 이후 하루 평균 약 1천 대씩 판매될 정도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LG전자는 포켓포토 신제품(모델명: PD269)에 조약돌처럼 모서리가 둥근 디자인을 적용해 패션 소품 같은 IT 기기를 완성했다. 소비자들의 취향을 반영해 제품 전면부에는 세계적인 아티스트 존원(JonOne)의 그래피티, 쥬얼리 하트, 체리 블러썸 등 다양한 패턴을 적용했다.

이 제품은 휴대성도 뛰어나다. 무게는 스마트폰 수준인 169g으로 기존 제품보다 14g 가볍다. 손바닥만한 크기(79.8×122.5×22.5mm(밀리미터))로 자켓 주머니, 여성들의 파우치 등에 쏙 들어가 들고 다니기에도 부담이 없다.

사용자는 안드로이드, iOS 기반의 스마트폰으로 찍은 사진을 블루투스(Bluetooth)나 NFC(근거리 무선통신)를 통해 포켓포토로 보내서 출력할 수 있다. 포켓포토는 완전 충전상태에서 최대 20매까지 인화할 수 있다.

포켓포토 신제품의 출하가는 15만9천원이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FD담당 허재철 상무는 “다양한 디자인의 포켓포토로 초소형 포토 프린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