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사이니지,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 본격 공략

■ 부천시청에 ‘올레드 서클’ 설치…파격적인 형태로 방문객 눈길 사로잡아
□ 55형 올레드 패널 10장으로 둥글게 이어 붙인 사이니지 공중에 설치
□ 세계적인 영화제 개최하는 부천의 영상 문화를 보여주는 조형물로 자리매김
■ 올레드만의 독보적 강점으로 프리미엄 사이니지 시장 선도
□ 물결형, 아치형, 터널형 등 다양한 형태로 이색적인 분위기 연출 가능
□ 어느 각도에서 봐도 색이 왜곡되지 않아 많은 사람들이 보는 사이니지로서 탁월
■ LG전자 한국B2B그룹장 이상윤 전무, “올레드의 차원이 다른 화질과 디자인으로 지금껏 상상하지 못 했던 새로운 디스플레이의 가치를 느끼게 할 것”

LG전자는 최근 경기도 부천시 소재 부천시청에 55형 올레드 패널 10장을 둥글게 이어 붙인 ‘올레드 서클’을 설치했다. 사이니지의 지름은 4m, 총 길이는 13m에 달한다.부천시는 ‘올레드 서클’이 세계적인 영화제를 개최하고 있는 영상 문화 도시 부천을 소개하는 조형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31일 부천시청을 방문한 방문객이 올레드 서클을 감상하고 있다.

LG전자가 올레드 사이니지로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

LG전자는 최근 경기도 부천시 소재 부천시청에 55형 올레드 패널 10장을 둥글게 이어 붙인 ‘올레드 서클’을 설치했다. 사이니지의 지름은 4m, 총 길이는 13m에 달한다. LG전자는 사이니지를 바닥으로부터 약 3m 위 공중에 매달아 방문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부천시는 ‘올레드 서클’이 세계적인 영화제를 개최하고 있는 영상 문화 도시 부천을 소개하는 조형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부천시는 매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부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등 세계적인 영화제를 개최해 오고 있다. 21일부터 31일까지 열흘간 진행된 이번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 30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부천을 방문했다.

올레드는 얇고 가볍기 때문에 벽에 걸거나 천장에 매다는 등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고 곡면 형태로 제작하기 쉽다. LG전자는 올레드의 장점을 살려 물결형, 아치(Arch)형, 터널형 등 새로운 형태의 사이니지를 선보인 바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 3층 출국장 천장에 한국 전통가옥의 처마 곡선을 형상화한 세계 최대 규모의 올레드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또 LG전자는 지난해 남산 서울타워에 둥근 벨트가 공중에 떠있는 모습을 형상화한 ‘올레드 서클’, 터널형태의 ‘올레드 터널’, 곡면 형태의 ‘올레드 파노라마’, 역동적인 하늘의 모습을 본 딴 물결형 천장 미디어 월 ‘올레드 웨이브’ 등을 설치했다.

LG전자 한국B2B그룹장 이상윤 전무는 “올레드의 차원이 다른 화질과 디자인으로 지금껏 상상하지 못 했던 새로운 디스플레이의 가치를 느끼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