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 미술작품 품었다

■ 케이옥션 ‘4월 경매’ 프리뷰 전시회서 LG 올레드 TV로 주요 출품작 소개
■ 화면 이외의 요소를 배제한 디자인과 궁극의 화질로 원작 그대로의 감동 전달
■ LG전자 한국HE마케팅FD 손대기 담당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의 압도적인 화질로 미술작품을 생생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

LG전자가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케이옥션 아트타워 전시장에 ‘LG SIGNATURE(시그니처) 올레드 TV W’를 설치하고, 경매에 출품되는 주요 미술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관람객들이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를 통해 경매에 출품된 작품을 살펴보고 있다.

LG전자가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케이옥션 아트타워 전시장에 ‘LG SIGNATURE(시그니처) 올레드 TV W’ 2대를 설치하고, 경매에 출품되는 주요 미술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케이옥션은 ‘4월 경매’를 앞두고 사전에 경매품을 관람할 수 있는 프리뷰 전시회를 오는 12일까지 진행한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를 통해 관람객들에게 원작 그대로의 감동을 왜곡 없이 전달한다.

올레드 TV는 하나하나가 빛을 내기 때문에 빛샘 현상이 없어 현존하는 TV 중 자연색에 가장 가까운 색을 구현할 수 있다. 또, 좌우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색이 왜곡되지 않아 관람객이 많은 전시장에 적합하다.

특히,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는 벽과 하나되는 월페이퍼 디자인의 TV다. 설치 시 두께가 4mm(65W7 기준)도 채 안돼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 있는듯한 느낌을 준다. 화면 이외의 요소를 배제한 디자인과 궁극의 화질이 더해져 미술작품을 소개할 때 마치 눈앞에서 실제 작품을 보는 듯한 느낌을 준다.

이번 4월 경매에는 국내 미술품 최고가 경신이 기대되는 김환기 화백의 작품을 비롯해 안중근 의사의 옥중 유묵 등 160여개의 작품이 출품된다. 출품작의 경매 추정가는 총 180억원 이상이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FD 손대기 담당은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의 압도적인 화질로 미술작품을 생생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