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초경량 미니빔 TV’ 출시

■ 17일 국내 온/오프라인 판매처에서 본격 판매개시
■ 한 손에 쏙 들어오는 크기에 내장 배터리 적용, 휴대성 극대화
■ 300안시루멘, 10만 대 1 명암비로 밝고 선명한 영상 제공

모델이 '초경량 미니빔TV'로 영상을 즐기고 있는 모습 입니다.

LG전자가 배터리를 내장해 휴대성을 극대화한 ‘초경량 미니빔 TV(모델명: PH250)’를 출시한다.

LG ‘초경량 미니빔 TV’는 배터리를 내장했음에도 한 손에 쏙 들어오는 103(W) x 85(D) x 54(H)mm의 크기에 430g의 무게로 테이크아웃 커피 한잔과 비슷하다.

이 제품은 작은 크기임에도 강력한 성능을 갖췄다. HD(1280 x 720) 해상도와 최대 300안시루멘 (ANSI-Lumens) 밝기, 10만 대 1 명암비의 밝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한다.

LG ‘초경량 미니빔 TV’는 배터리를 내장해 별도의 전원 없이도 최대 2시간 30분동안 사용 가능하다. 전력공급이 불편한 캠핑장에서도 멋진 영화 한 편을 감상 할 수 있다.

주변기기와의 연결성도 뛰어나다. HDMI와 USB포트를 통해 PC나 스마트폰에 저장한 콘텐츠도 손쉽게 즐길 수 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이제는 미니빔TV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처럼 항상 휴대하고 활용할 수 있는 시대” 라며 “‘초경량 미니빔 TV’로 야외에서도 편하게 대화면 동영상 콘텐츠를 손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LG ‘초경량 미니빔 TV’ 가격은 54만원이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