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미니빔, 누적 판매량 50만 대 돌파

“5년 연속 세계 1위 LED 프로젝터”

■ LG 미니빔, 전 세계 LED 프로젝터 시장 5년 연속 1위
□ 첫 출시 이후 연평균 판매량 성장률 80% 육박
□ 정체된 프로젝터 시장에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
□ 캠핑족, 1인가구, 신혼가구 사이에서 선풍적 인기
■ 소비자들의 잠재된 니즈를 한 발 앞서 찾아낸 것이 주효
□ 작은 사이즈에도 밝고 선명한 영상 제공
□ 내장 배터리 적용해 휴대성 극대화
■ LG전자 HE사업본부 김용은 프로젝터BD담당, “편리한 휴대성에 뛰어난 화질까지 갖춘 LG 미니빔으로 전 세계 프로젝터 시장을 선도해나갈 것”

LG전자 모델이 LG 미니빔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의 휴대용 프로젝터 LG 미니빔이 글로벌 누적 판매량 50만대를 돌파하며 프로젝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LG 미니빔 판매량은 2008년 첫 출시 이후 연평균성장률(CAGR)이 80%에 육박한다. 판매량이 큰 폭으로 늘면서 정체되어 있던 프로젝터 시장에서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했다.

시장조사기관 PMA에 따르면 LG 미니빔은 전 세계 LED프로젝터 시장에서 매출액 기준으로 올해 상반기까지 5년째 1위를 지키고 있다. LED 소자를 광원으로 사용하는 LED프로젝터는 긴 수명, 선명한 색감, 높은 에너지 효율, 가벼운 무게 등의 장점으로 최근 급격히 성장하고 있다.

LG 미니빔은 크기가 작고 별도의 거치대가 필요 없어 캠핑족, 1인가구, 신혼가구 등으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국내에서 한 달에 많게는 5천 대가 팔린다.

LG전자는 사용자 환경을 철저하게 분석해 고객의 숨겨진 니즈를 한 발 앞서 찾아낸 것을 LG 미니빔의 성공요인으로 보고 있다. LG전자는 전 세계 프로젝터 시장의 95% 이상이 학교, 사무실 등 B2B시장이었던 점에 착안해, 무게와 크기를 줄이면서도 밝고 선명한 화면을 제공하는 휴대용 프로젝터 시장의 성장성을 미리 앞서 내다봤다.

LG 미니빔은 작은 사이즈에도 밝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한다. 최대 1,400루멘(Lumen)의 밝은 화면과 풀HD 고해상도를 적용해(PF1500 기준) 집안은 물론 캠핑장의 텐트에서도 선명한 화질을 구현한다.

이 제품은 배터리를 내장했지만 제품이 가벼워 휴대성도 뛰어나다. 올해 출시된 LG 미니빔(PV150G)은 최대 2시간 사용할 수 있는 배터리를 내장하고도 콜라 1캔 무게와 비슷한 270g에 불과하다.

LG전자는 최근 짧은 투사거리로도 초대형 영상을 즐길 수 있는 초단초점(超短焦點) LG 미니빔(PF1000U)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프로젝터와 스크린 간 최소 거리가 38cm만 확보되면 100인치(254cm)의 대형 화면을 만들 수 있다. 별도의 설치 없이 스크린 앞에 놓기만 하면 풀HD 해상도로 대형 화면을 즐길 수 있게 해준다. 이 제품은 CES 2016 혁신상을 수상하며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LG전자 HE사업본부 김용은 프로젝터BD(Business Division)담당은 “편리한 휴대성에 뛰어난 화질까지 갖춘 LG 미니빔으로 전 세계 프로젝터 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