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TV, ‘날아 올랐다’

■ 주요 LG베스트샵 매장서 올레드 TV 공중에 띄워 전시
■ 주목도가 높아 많은 고객들이 올레드 TV에 관심을 가질 것으로 기대
■ 올레드 TV의 완벽한 시야각, 초슬림 디자인 등 직관적인 체험 제공
■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 “색다른 전시 방법을 활용해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의 가치를 효과적으로 보여줄 것” 이라고 강조

LG전자가 전국 주요 LG베스트샵 매장에서 올레드 TV를 공중에 띄워 전시하고 있다. 모델이 LG베스트샵 금천본점에서 공중에 띄워진 LG 올레드 TV를 소개하고 있다.
LG전자가 전국 주요 LG베스트샵 매장에서 올레드 TV를 공중에 띄워 전시하고 있다.

LG전자는 매장에 따라 많게는 5대의 올레드 TV를 와이어로 천장과 연결해 공중에 띄우는 방식으로 전시공간을 구성했다. 벽걸이 형태로 전시되어 있을 때보다 공중에 떠 있으면 주목도가 높아져 많은 고객들이 올레드 TV에 보다 많은 관심을 가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품이 공중에 떠 있으면 다양한 각도에서 제품을 볼 수 있기 때문에 올레드 TV의 장점인 완벽한 시야각, 초슬림 디자인 등을 방문객들이 직관적으로 체험할 수 있다.

공중에 띄워진 55형 올레드 TV는 무게가 약 14kg에 불과해 55형 LCD TV 무게(약 19kg)와 비교하면 약 26% 더 가볍다.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스스로 빛을 내기 때문에 기존 LCD TV와 달리 완벽한 블랙을 구현할 수 있고, 색을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다. 또 어느 각도에서 봐도 색의 변화가 거의 없다. 올레드 TV는 현존하는 TV 가운데 가장 자연에 가장 가까운 색을 구현한다고 평가받고 있다.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 허재철 상무는 “색다른 전시 방법을 활용해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의 가치를 효과적으로 보여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