텀블러? 스피커!

■ 텀블러 모양으로 한 손에 쏙 들어오는 ‘포터블 스피커 360’ 출시
□ 어느 장소에서도 잘 어울리는 디자인…화이트, 핑크, 블루 등 다양한 색상 입혀
□ 실제 텀블러 무게와 비슷한 600g…휴대하기 편안하고 보는 즐거움까지 더해
■ 크기는 작지만 성능은 강력해
□ 360도 모든 방향으로 고음질 사운드를 그대로 전달
□ 풍부하고 깊은 중저음 구현, 최대 출력은 20W
□ 최대 20시간 동안 재생 가능
■ 우드, 가죽 등 고급스러운 디자인 적용한 ‘포터블 스피커 클래식’도 출시
■ HE마케팅FD담당 허재철 상무 “디자인과 성능은 물론 휴대 편의성까지 뛰어난 포터블 스피커 신제품으로 고객의 마음을 얻을 것” 강조

LG전자 모델이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LG전자가 25일 디자인을 강화한 휴대용 스피커 신제품을 출시했다.

‘LG 포터블 스피커 360’(모델명: NP7860)은 원기둥 모양의 고급스러운 텀블러 디자인으로 한 손으로 들고 다니기에 편리하다. 무게는 커피나 음료를 마실 때 사용하는 텀블러와 비슷한 약 600g이다. 기존의 사각형 모양에서 벗어난 창의적인 디자인으로 휴대 편의성은 물론, 인테리어 소품을 보는 것과 같은 즐거움까지 더했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직관적인 감성을 더했다. 고객이 보온병의 뚜껑을 눌러서 열듯이 제품 윗부분을 위에서 아래 방향으로 누르면 제품 본체에 감춰져 있던 스피커와 조작부가 위로 올라오도록 했다. 스피커 상단 테두리에는 은은한 조명과 깔끔한 터치식 조작 버튼을 적용했다.

이 제품은 휴대성을 높이기 위해 크기를 줄였지만 여행, 캠핑 등에 최적화된 사운드를 제공한다. 360도 어느 방향으로도 고음질을 그대로 전달해 여러 사람들이 함께 즐기기에 좋다. 특히, 중저음을 풍부하게 만들어주는 패시브 래디에이터를 2개 적용하고 우퍼까지 탑재해 한 층 깊은 사운드를 만든다. 출력은 최대 20와트(W)다.

이 제품은 한 번 충전으로 최대 20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다. 또, 사용자는 일반적인 스마트폰을 충전할 때 사용하는 5핀 충전기를 이용할 수 있어 전용 충전기를 따로 휴대할 필요가 없다.

편리한 기능도 대거 적용됐다. 이 제품은 최대 2대의 스마트 기기와 동시에 연결할 수 있어, 두 명의 사용자가 각자의 스마트폰에서 듣고 싶은 음악을 번갈아 재생할 수도 있다. 하나의 스마트폰에 연결된 2대의 포터블 스피커는 각각 좌ㆍ우 스피커 역할을 해 더욱 웅장하고 생생한 사운드를 들려준다.

LG전자는 한층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적용한 ‘포터블 스피커 클래식’도 출시했다. 외관에 우드 디자인을 적용한 제품(모델명: NP5550NC)과 어깨에 매고 다닐 수 있는 가죽 파우치로 휴대성을 높인 제품(모델명: NP5558MC) 등 2종이다.

‘포터블 스피커 360’은 화이트, 핑크, 블루 등 3가지 색상으로 출하가는 19만 9천원이다. ‘포터블 스피커 클래식’은 17만 9천원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HE마케팅FD 담당 허재철 상무는 “디자인과 성능은 물론 휴대 편의성까지 뛰어난 포터블 스피커 신제품으로 고객의 마음을 얻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