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압도적인 화질 앞세워 조달시장 공략강화

“LG만의 토탈 조달 솔루션으로 정조준” 

■ 18일부터 20일까지 열리는 ‘2015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 참가
□ 325제곱미터(㎡) 최대 규모 부스 … 제품 정보 제공에서 구매 상담까지
■ 압도적 화질의 디스플레이 제품 대거 전시
□ 올레드 TV, 슈퍼 울트라HD TV 등 초고화질 TV
□ 맞춤형 정보 솔루션 탑재한 다양한 고화질 사이니지
■ 고효율, 스마트 기능 등 세계 최고 공조 기술 탑재한 제품 선보여
■ 스마트 교육 환경 구축 위한 IT 교육 솔루션 시연
■ 한국영업본부 B2B그룹장 이상윤 전무, “공공기관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정확한 구매정보를 제공할 것”

관람객들이 부스에 설치된 77형 울트라 올레드 TV(모델명: 77EG9700)을 관심있게 보고 있는 모습 입니다.

LG전자가 조달시장에서도 압도적인 화질을 앞세워 시장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5 코리아 나라장터 엑스포’에 참가했다. LG전자는 이번에 참가한 업체들 가운데 가장 큰 325제곱미터(㎡) 규모의 부스를 마련하고 ▲TV 존 ▲학교솔루션 존 ▲커머셜사이니지 존 ▲시스템에어컨 존 등 분야별로 제품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도록 구분했다.

LG전자는 구매담당자들에게 제품구매에 관한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공공시장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장을 꾸몄다. 전시부스에 상주하는 제품 상담 직원 수도 전년대비 30% 이상 늘리고 나라장터에 실제 등록된 제품 위주로 전시하는 등 제품 설명에서 구매 상담까지 전시회 현장에서 한 번에 이뤄질 수 있도록 준비했다.

LG전자는 부스 입구에 77형과 65형 울트라 올레드 TV를 배치해 차원이 다른 화질로 관람객의 눈길을 끌었다. TV 존에서는 슈퍼 울트라HD TV, 울트라HD TV, 스마트 TV 등 다양한 고화질 TV를 전시해 구매 담당자들이 제품의 특장점을 쉽게 비교할 수 있다.

커머셜사이니지 존에는 맞춤형 정보 솔루션을 탑재해 많은 민원인이 출입하는 지자체, 대학교, 박물관 등 공공기관에 적합한 사이니지 제품들이 전시됐다. LG전자는 최대 밝기가 2500니트(nit)로 일반 TV보다 6~7배 더 밝은 고휘도 사이니지, 풀HD보다 해상도가 4배 높은 울트라HD 사이니지, 47형 사이니지 4대를 결합한 비디오아트월 등 차별화된 고화질 제품들도 소개했다. 디지털 사이니지는 문자나 영상 등 다양한 정보를 보여주는 디스플레이 게시판이다.

시스템에어컨 존에서는 고효율, 스마트 기능 등 세계 최고의 공조 기술력이 집약된 제품들이 눈길을 끌었다. 2015년형 ‘멀티브이 슈퍼 4(Multi V Super 4)’는 사용자가 외부에서 제품을 작동하고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도록 사물인터넷 기능을 국내 최초로 탑재해 관람객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LG전자는 30마력 가스 냉난방기 중 세계 최고 효율을 자랑하는 ‘가스히트펌프 슈퍼 2’, 물을 냉매로 활용하는 친환경 흡수식 칠러 등 다양한 설치 환경에 최적화된 공조 제품들을 전시했다.

LG전자는 동급 최경량 노트북 ‘그램’ 시리즈, 차별화된 UX를 탑재한 G패드, 84형 대형 전자칠판 등의 IT기기와 연계한 스마트 교육 환경 솔루션도 선보였다.

LG전자는 미니빔 TV, 듀얼 모니터, 클라우드 서비스 등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최첨단 오피스 솔루션, 보안 강화를 위한 CCTV와 관제센터 솔루션도 함께 전시했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B2B그룹장 이상윤 전무는 “공공기관 환경에 최적화된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정확한 구매정보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