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IT매체, ‘LG 웹OS TV’ “쉽고 편리하네”

■ <씨넷>, “웹OS는 사용해 본 OS 중 최고의 스마트 인터페이스”
■ <테크 레이더>, “웹OS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스마트TV 플랫폼”
■ <트러스티드 리뷰>, “웹OS 2.0는 가장 매력적이고 사용자 친화적인 스마트 TV”

웹OS 2.0 탑재 65형 울트라 올레드 TV 제품 사진입니다.

LG전자 스마트 TV의 운영체제인 ‘웹OS’에 대한 해외IT매체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호주 씨넷(Cnet)은 ‘웹OS 2.0’에 대해 “지금껏 사용해 본 OS(운영체제) 가운데 가장 뛰어난 스마트 인터페이스”라고 극찬했다.

미국 리뷰드닷컴(reviewed.com)은 “‘웹OS’가 더욱 더 향상된 ‘웹OS 2.0’으로 돌아왔다”며 “‘웹OS 2.0’은 전작의 산뜻함은 그대로 이어가면서도 부팅시간이 짧아진 것이 가장 큰 특징”이라고 평가했다.

영국 테크 레이더(Tech Radar)는 LG 울트라HD TV를 평가하고 “‘웹OS 2.0’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며 ‘웹OS’의 간편한 사용성을 호평했다.

영국 트러스티드 리뷰(Trusted Reviews)는 “전작보다 훨씬 빨라진 ‘웹OS 2.0’은 스마트 TV운영체제 가운데 가장 매력적이고 사용자 친화적이다”고 평가했다.

프랑스 매체인 레뉴메리끄(LesNumeriques)는 ‘웹OS 2.0’에 대해 “메뉴간 이동이 매끄럽고, 빠른 동작속도가 장점”이라고 호평했다.

LG전자 웹OS는 간편한 연결(Simple Connection), 간편한 전환(Simple Switching), 간편한 탐색(Simple Discovery) 등 TV의 본질인 ‘간편한 사용성’을 강조한 스마트 TV 운영체제다.

LG전자는 지난해 초 웹OS 스마트 TV를 처음 선보인 후, 올해 초에는 더욱 풍성한 콘텐츠를 더 쉽고 빠르게 즐길 수 있는 웹OS 2.0 탑재 스마트 TV를 선보인 바 있다.

LG전자 TV/모니터 사업부장 이인규 전무는 “웹OS의 직관적이고 간편한 사용성이 인정을 받았다”며 “스마트 TV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