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피압 러어 (함께 건강해져요)”

■ 국제기구, 현지단체 등과 협업해 동남아 의료시설 취약국가 순회하며
무료 검진 및 보건위생교육 진행
■ 이달 캄보디아 미얀마서 주민 2,300여명 검진, 6월에는 방글라데시에서
■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이충학 전무 “현지인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지속 강구할 것”

26일 캄보디아의 ‘끄럴라인(Kror Lanh)’ 지역에서 현지 주민을 대상으로 무료 진료를 하는 모습입니다.

LG전자가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의 일환으로 동남아시아에서 ‘쏘카피압 러어(캄보디아 어: 함께 건강해져요)’ 캠페인을 확대 전개한다.

LG전자는 지난해 미얀마에서 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시작한 건강증진캠페인을 올해 캄보디아, 방글라데시까지 확대한다. 협업단체도 국제기구부터 현지단체까지 다양화해 의료시설이 열악한 각 지방도시의 상황에 따라 맞춤형 무료진료 및 보건위생교육을 지원한다.

LG전자와 현지 의료봉사단체 ‘아시브드(ASYVD)’는 26~28일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Phnum Penh)’으로부터 369km가량 떨어진 ‘끄럴라인(Kror Lanh)’ 지역에서 건강증진캠페인을 실시했다.

의료진 47명이 아침 7시부터 현지주민 400여명에게 무료 검진과 보건위생교육을 제공했다. 1년간 매월 1회씩 정기적으로 진행된다.

또 캠페인에 대한 현지인의 관심을 높이고자 검진장소 옆에 별도 장소를 마련해 포켓포토를 활용한 즉석 사진 선물, 3D 영화상영, 현지 유명 개그맨 공연 등 다양한 행사를 열었다. 현지 주민이 모두 참여한 흥겨운 지역 축제가 됐다.

LG전자는 지난 17~18일 미얀마 외곽의 위생취약지역인 ‘파테인(Pathein)’ 지역에서도 서울대학교병원과 협력해 현지 주민 1,900명에게 무료 검진 및 보건위생 교육을 실시했다.

향후에도 주민들의 위생보건에 대한 인식이 지속될 수 있도록 미얀마 10개 지방도시에서  위생 교육 영화 상영 행사(월 1~2회)  공동세탁시설 구축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6월에는 국제구호단체인 굿 네이버스(Good Neighbors)와 함께 방글라데시 10개 지방도시의 소외계층 아동 및 부모 약 13,600여명을 대상으로 건강증진캠페인을 시작한다. 일반 건강검진부터 소외계층 아동의 결핍 상태를 고려한 영양학 교육까지 통합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이충학 전무는 “현지인들에게 보다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지속 강구할 것”이라며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 실천에 지속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LG전자는 ▲2008년부터 국제백신연구소를 후원해 저개발국가에서 백신사업을 전개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에서 무료 의료검진 지원 ▲러시아, 페루, 이란 등20여 국가에서 헌혈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보건의료분야에서 다양한 지역사회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