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오스 냉장고 • 트롬 드럼세탁기 제품 ‘환경성적표지’ 인증 

■ 900리터급 이상 대용량 냉장고 중 최초 인증 

■ 협력업체의 냉장고 부품 5개 인증 지원, 대•중소기업 첫 동반 인증 

■ HA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 “제품의 개발부터 사용에 이르는 전 과정에 친환경 요소를 반영한 기술 차별화를 통해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갈 것” 강조

서울 여의도 소재 LG트윈타워에서 여성 모델이 친환경 제품 국가인증인 '환경성적표지'를 획득한 '디오스 V9100(모델명: R-F914VBSM, 오른쪽 제품)'과 '트롬 식스모션 터보샷(모델명: FR4960MT2TZ, 왼쪽 제품)'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 가전제품이 ‘환경성적표지’를 받았다.

이번에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제품은 ‘디오스 V9100(모델명: R-F914VBSM)’과 ‘트롬 식스모션 터보샷(모델명: FR4960MT2TZ)’이다. 900리터급 이상 대용량 냉장고가 이 인증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환경성적표지’는 환경부가 주관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이 운영 하는 친환경 제품 국가공인인증 제도로 제품의 생산, 유통, 사용, 폐기 등 전 과정에서 발생되는 환경 영향을 평가해 부여된다. 기존의 ‘탄소성적표지’제도와 달리 지구 온난화뿐만 아니라 자원 소모•오존층 파괴•산성화•부영양화•광화학 스모그 등 6개 항목에 걸친 엄격한 환경성 평가를 거쳐 부여하는 인증이다.

LG ‘디오스 V9100’는 독자기술인 ‘4세대 리니어 컴프레서’와 고효율 단열재를 탑재해 910리터의 대용량임에도 동급 최저 수준의 소비전력을 구현했다.

또 상(上)냉장 하(下)냉동 구조를 채택하고 LG전자의 독보적인 수납공간인 ‘매직 스페이스’를 적용했다. ‘매직 스페이스’는 소형 냉장고 1대와 맞먹는 약
50리터 용량을 제공해 사용자가 냉장고 문 전체를 열지 않아도 자주 먹는 음료수나 반찬을 쉽게 꺼낼 수 있어 불필요하게 냉기가 새는 것을 방지한다.

LG ‘트롬 식스모션 터보샷’은 19kg 대용량 제품이다. LG의 독자기술인 DD(다이렉트 드라이브; Direct Drive)모터의 초정밀 제어기술을 기반으로 ‘6모션(식스모션)’ 세탁방식을 적용했다. 세탁통 내부 세 방향에서 강력한 물줄기를 골고루 뿌려주는 ‘터보샷’ 기능을 추가해 세탁시간과 물 사용량을 줄이면서 세탁력을 높였다.

아울러 LG전자는 협력업체는 환경 관련 인증을 지원하며 동반성장을 실천하고 있다. 그 결과 ‘디오스 V9100’ 제품에 적용한 부품 5개도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 완제품이 아닌 부품이 이 인증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대•중소기업의 동반 인증도 최초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은 “제품의 개발부터 사용에 이르는 전 과정에 친환경 요소를 반영한 기술 차별화를 통해 시장을 지속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