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올해부터 2020년까지 3년 간 잉글랜드 축구협회와 파트너십 체결
□ 英 축구협회 소속 모든 클럽 참가…150여 국가 2,700만 명 이상 시청
□ 프리미엄 마케팅 강화…‘LG 시그니처’와의 시너지 기대
■ ‘FA컵’ 결승전 열리는 ‘웸블리 스타디움’에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전시
□ ‘웸블리 스타디움’, 트레이닝 센터 ‘세인트 조지 파크’에 디지털 사이니지 등 공급
■ LG전자 이장화 영국법인장 “유럽 주요 시장에 출시한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가 FA컵을 활용한 프리미엄 마케팅에 힘입어 상당한 시너지를 내게 될 것” 강조

잉글랜드 축구협회 등의 공식 파트너가 된 LG전자 광고가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 에 게재된 모습

LG전자가 잉글랜드 축구협회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올해부터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영국 ‘FA컵(Football Association CUP)’을 공식 후원한다.

1872년 창설된 ‘FA컵’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축구 대회로, 잉글랜드 축구협회의 모든 클럽들이 참가해 우승팀을 가린다. ‘FA컵’은 150여 국가에서 2,700만 명 이상이 시청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

LG전자는 전세계 축구 팬들의 관심이 높은 FA컵을 활용해 프리미엄 브랜드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말부터 영국, 독일, 프랑스, 스페인, 이태리 등 유럽 주요 국가에 ‘LG 시그니처(LG SIGNATURE)’를 출시해 왔는데, 이번 후원이 ‘LG 시그니처’의 超프리미엄 이미지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는 ‘FA컵’ 결승전이 열리는 ‘웸블리 스타디움(Wembley Stadium)’의 프리미엄 관람석인 ‘클럽 웸블리(Club Wembley)’에 超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 체험공간을 운영한다.

LG전자는 런던에 있는 ‘웸블리 스타디움’, 스태퍼드셔(Staffordshire)에 있는영국 국가대표팀 트레이닝 센터인 ‘세인트 조지 파크(St George’s Park)’ 등에 광고 콘텐츠 상영을 위한 디지털 사이니지 등을 공급할 계획이다.

LG전자 영국법인장 이장화 상무는 “유럽 주요 시장에 출시한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가 FA컵을 활용한 프리미엄 마케팅에 힘입어 상당한 시너지를 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2013년~2016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의 ‘바이엘 04 레버쿠젠’, 2007년~2010년 영국 ‘풀럼FC’, 2004년~2007년 프랑스 ‘올림피크 리옹’ 등 유럽 축구팀 후원을 통한 브랜드 마케팅을 지속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