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조명기술로 전 세계서 「스포트라이트」”

■ 2년마다 열리는 ‘2014년 독일 조명건축 박람회’ 참가
■ 차별화된 제품과 기술력으로 세계시장 출사표
□ 에너지 절감 기술(Energy Savings & Payback)
□ 조명과 가전을 연결•제어하는 스마트 기술(Connect & Control)
□ 안락하고 건강한 삶을 위한 기술(Comfort & Well-being)

 LG전자가 현지시각 30일부터 내달 4일까지 독일에서 열리는 세계최대 조명 전시회인‘2014년 독일 조명건축 박람회’ 에 참가해 모델들이 조명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LG전자가 현지시각 30일부터 내달 4일까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2014년 독일 조명건축 박람회(Light + Building 2014)’ 에 참가했다.

독일 조명건축 박람회는 2년마다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 조명 전시회다.

LG전자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차별화 된 조명기술을 앞세워, ‘LG LIGHTING’으로 세계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LG전자는 ‘진정한 스마트 조명(Simply Smart in Lighting)’을 주제로 ▲에너지 절감 기술(Energy Savings & Payback), ▲조명과 가전들을 연결하고 제어하는 스마트 기술(Connect & Control), ▲안락하고 건강한 삶에 도움을 주는 기술 (Comfort & Well-being)등 차별화 된 조명 기술을 선 보였다.

LG전자는 이번 박람회에서 모바일 메신저 ‘라인’으로 조명을 제어하는 스마트 조명기술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이 기술은 LG전자가 지난해 선 보인 ‘가전과 대화’하는 ‘홈챗(HomeChat)’ 기술을 조명에 적용한 것이다. 사용자는 LG 스마트 조명의 점등 및 소등을 메신저를 통해서 조종할 수 있고, 외부에서도 현재 조명 상태를 점검할 수 있다.

LG전자는 기존 형광등 대비 50%의 에너지로 동일한 밝기를 내는 ‘슬림 평판조명’도 선보였다. LED TV에 사용한 LED기술을 탑재해 두께를 기존 제품의 30% 수준인 19mm로 대폭 줄여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 했다.

조명의 색상을 변환할 수 있는 ‘색 변환 평판 조명’도 이번 박람회에서 선보였다. 사용자는 스마트 폰을 이용하여 취향에 맞게 조명의 색상과 밝기를 제어할 수 있다.

핵심기능만 강화해 합리적으로 가격을 낮춘 ‘LED 에센셜(LED Essentials from LG Lighting) 라인업 5종’도 선보였다. LG전자는 이 라인업으로 세계 시장에서 LED조명 보급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한편, 독일 조명건축 박람회는 조명 관련 최고 권위의 박람회로, 올해는 세계 약 2,300개 업체가 참가해 첨단 조명기기와 조명기술을 선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