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달 UAE, 호주를 시작으로 9월 러시아, 10월 이태리에서 각각 출시 행사 개최
□ LG 시그니처 갤러리, 현지 오피니언 리더 초청 토크쇼 등
■ 22일 복합 문화 공간 ‘두바이 오페라’에서 첫 행사 진행
□ 각 제품이 가진 가치에 잘 어울리는 자연 요소들을 모티브로 제품 연출
□ 유명 사진작가 ‘안토니 램’이 ‘LG 시그니처’ 촬영한 사진작품 30여 점도 전시
■ 올 하반기 약 10개 국가 진출…연말까지 출시 국가 약 40개국 예상
□ 인도, 사우디아라비아, 이란 등 신흥시장으로 출시 확대
■ 글로벌마케팅부문장 나영배 부사장 “‘LG 시그니처’만의 차별화된 초프리미엄 가치를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알리기 위해 출시 국가를 지속 확대해나갈 것”

-: LG전자가 현지시간 22일 UAE 두바이에서 개최한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에서 중동지역 거래선들이 'LG 시그니처' 가습공기청정기를 살펴보고 있다. LG전자는 이달 UAE, 호주를 시작으로 9월은 러시아, 10월은 이태리에서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연이어 개최하며 'LG 시그니처' 해외 출시에 가속도를 낸다.

LG전자가 超(초)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LG SIGNATURE)’의 해외 출시에 가속도를 낸다.

LG전자는 이달 아랍에미리트(UAE), 호주를 시작으로 9월은 러시아, 10월은 이태리에서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연이어 개최한다. LG전자는 갤러리, 공연장 등 국가별 문화 명소에서 행사를 열고, ‘LG 시그니처’ 제품들을 ‘작품’으로 연출한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 ‘LG 시그니처’를 사용해본 현지 오피니언 리더들이 제품의 혁신성과 디자인에 대해 직접 소개한다.

LG전자는 현지시간 22일 ‘두바이 오페라(Dubai Opera)’에서 중동 지역의 주요 거래선, 미디어, 오피니언 리더 등 250여 명을 초청해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열었다. ‘두바이 오페라’는 지역을 대표하는 복합 문화 공간으로, 아랍에미리트(UAE)의 배인 ‘도우(Dow)’를 형상화해 건축한 장소다.

LG전자는 이 날 행사에서 ‘LG 시그니처’ 제품의 가치에 잘 어울리는 자연 요소들을 모티브로 각 제품을 연출했다. 자체 발광으로 자연색을 그대로 표현하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는 ‘빛’으로, 호수 위에 떠있는 고요한 달의 모습에서 모티브를 얻은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달’, 비 온 뒤 상쾌한 공기의 느낌처럼 물을 통해 공기를 정화하는 LG 시그니처 가습공기청정기는 ‘비’로 표현했다.

LG전자는 심플하면서도 모던한 작품으로 유명한 사진작가 ‘안토니 램(Anthony Lamb)’이 ‘LG 시그니처’ 냉장고, 세탁기, 가습공기청정기 등을 오브제로 활용해 촬영한 사진작품 30여 점도 함께 전시했다. 또 중동 지역을 대표하는 요리사, 패션 디자이너, TV 아나운서 등이 출연해 참석자들에게 ‘LG 시그니처’ 제품을 직접 사용해본 경험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다.

‘LG 시그니처’는 ▲기술 혁신으로 이룬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직관적인 사용성을 갖춘 LG전자의 超프리미엄 가전이다.

LG전자는 올 하반기에 인도, 사우디아라비아, 이란 등 약 10개 국가에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를 출시할 계획이다. 특히 중동, CIS 등 신흥시장으로 출시 지역을 확대해, 올 연말까지 ‘LG 시그니처’를 출시한 국가는 약 40 개국에 이르게 된다. LG전자는 지난 해 3월 ‘LG 시그니처’를 한국에 첫 출시한 후 지금까지 미국, 독일, 영국, 프랑스 등 주요 국가로 출시 지역을 지속 확대해왔다.

LG전자 글로벌마케팅부문장 나영배 부사장은 “‘LG 시그니처’만의 차별화된 초프리미엄 가치를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알리기 위해 출시 국가를 지속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