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월 한 달 동안 뉴욕 맨하탄 소재 프리미엄 백화점에 ‘LG 시그니처’ 잇따라 입점
□ ‘블루밍데일스’, ‘로드 앤 테일러’ 백화점 쇼윈도에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 전시
□ 핑크색 의상과 소품 활용해 유방암 예방 캠페인에 대한 동참 메시지도 담아
□ ‘LG 시그니처’ 구매자를 위한 전담 서비스도 제공
■ 美 유명 아티스트 ‘조나단 애들러’와 마케팅 협업
□ ‘조나단 애들러’ 매장 11곳에서 ‘LG 시그니처’와 인테리어 소품을 함께 연출
■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 조주완 전무 “연말 성수기를 앞두고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의 마케팅을 강화하고 프리미엄 유통 채널과의 협력 확대할 것” 강조

LG전자가 10월 한 달 동안 뉴욕 맨하탄에 있는 '블루밍데일스(Bloomingdale’s)’ 백화점의 1층 메인 쇼윈도에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을 전시한다. 유방암 인식의 달을 맞아 유방암 예방을 위한 핑크 리본 캠페인에 동참하는 의미를 담아 'LG 시그니처'와 핑크색 의상, 핑크색 소품을 함께 연출해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LG전자가 미국에서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LG SIGNATURE)’를 앞세워 프리미엄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LG전자는 10월 한 달 동안 뉴욕 맨하탄에 있는 프리미엄 백화점 ‘블루밍데일스(Bloomingdale’s)’, ‘로드 앤 테일러(Lord & Taylor)’ 등에 ‘LG 시그니처’ 주요 제품을 전시한다.

‘블루밍데일스’의 1층 메인 쇼윈도 6곳에는 각각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가습공기청정기, 식기세척기, 오븐 등 미국에 출시한 ‘LG 시그니처’ 6개 제품들이 자리를 꿰찼다. 특히 LG전자는 10월 유방암 인식의 달을 맞아 유방암 예방을 위한 핑크 리본 캠페인에 동참하는 의미를 담아 ‘LG 시그니처’와 핑크색 의상, 핑크색 소품을 함께 연출해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LG전자는 ‘로드 앤 테일러’ 백화점 쇼윈도 2곳에도 LG 시그니처 세탁기, LG 시그니처 식기세척기를 각각 배치하고 의류와 식기 등을 활용해 현대적 감각의 이색 공간을 연출했다. ‘LG 시그니처’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은 1대 1 상담 등 구매자를 위한 전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美 유명 아티스트 ‘조나단 애들러(Jonathan Adler)’와 협업하는 것도 ‘LG 시그니처’를 위한 프리미엄 마케팅이다. 도예가이자 유명 디자이너인 ‘조나단 애들러’는 자신이 운영하는 ‘조나단 애들러’ 인테리어 매장 11곳에서 가구, 조명 등 감각적인 인테리어 소품들과 ‘LG 시그니처’ 제품을 함께 연출해 새로운 트렌드를 선보이고 있다.

‘LG 시그니처’는 ▲기술 혁신으로 이룬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직관적인 사용성을 갖춘 LG전자의 超프리미엄 가전이다.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 조주완 전무는 “연말 성수기를 앞두고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의 마케팅을 강화하고 프리미엄 유통 채널과의 협력을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