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롬 스타일러를 렌탈할 수 있는 ‘스타일십’ 서비스 이달부터 실시
□ 초기 비용 부담은 낮추고, ‘헬스케어 매니저’의 차별화된 방문 서비스 제공
□ 6개월 마다 향기 시트, 2년 마다 급ㆍ배수통 무료 교체
■ 렌탈서비스 이용 고객을 위한 다양한 판촉 행사도 실시
□ 9월 한 달간 신규 고객 대상으로 첫 달 요금 면제
□ 기존 LG전자 제품 렌탈 고객에게는 추가 할인도 제공
■ 올 들어 스타일러 판매량,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두 배 이상 늘어나
■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사장 “다양한 마케팅으로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트롬 스타일러의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

LG전자가 이달부터 의류관리기 트롬 스타일러를 렌탈해 사용할 수 있는 스타일십 서비스를 시작한다. 고객들은 초기 구매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고, 헬스케어 매니저가 6개월마다 고객 집을 방문해 스타일러를 관리해주는 유지관리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사진은 LG전자 헬스케어 매니저가 스타일십 서비스에 가입된 스타일러를 관리해 주는 장면.

LG전자(066570, www.lge.co.kr)가 의류관리 문화의 저변을 확장하기 위해 신개념 의류관리기기 트롬 스타일러를 대상으로 이달부터 렌탈서비스를 시작했다.

LG전자는 보다 많은 고객들이 트롬 스타일러의 차별화된 의류관리 성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스타일러 렌탈 상품인 「스타일십(Styleship)」 서비스를 선보였다. 고객들은 제품을 구입하는 초기 비용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다.

스타일십 서비스는 ‘헬스케어 매니저’가 고객 집으로 직접 방문해 주기적으로 렌탈 제품을 관리해주는 차별화된 유지관리 서비스다. 스타일십 서비스의 월 요금은 60개월 가입 기준으로 1~3년차는 49,900원, 4~5년차는 34,900원이다.

LG전자는 스타일십을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6개월 마다 ▲제품 내ㆍ외부 ▲먼지 필터 ▲급ㆍ배수통 등을 청소해주는 ‘토탈 클리닝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6개월 마다 향기 시트를, 2년 마다 제품 내부의 급ㆍ배수통을 새 것으로 교체해줘 고객들이 항상 새 제품처럼 깨끗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준다.

LG전자는 스타일러를 구매해 사용하는 기존 고객들을 위해 「일반 구매 케어십」 서비스도 선보였다. 이 서비스에 가입하는 고객들도 스타일십 고객과 동일하게 헬스케어 매니저의 방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일반 구매 케어십의 월 요금은 6,900원이다.

LG전자는 ▲9월 한 달간 스타일십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첫 달 요금을 면제해 주고 ▲LG 정수기나 LG 공기청정기를 렌탈하고 있는 고객이 스타일러를 추가로 렌탈하는 경우 모바일 상품권을 제공하고 렌탈료도 매월 5천 원씩 할인해준다.

스타일십 서비스는 LG베스트샵 또는 ARS(LG 렌탈 가입문의 080-755-2222)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트롬 스타일러는 ▲세탁기의 스팀 ▲냉장고의 온도 관리 ▲에어컨의 기류 제어 등 LG전자 주요 가전의 핵심 기술들이 모두 적용된 신개념 의류관리기기다. 제품을 실제 사용하는 고객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며 점차 필수 가전으로 자리잡고 있는 추세다.

2015년 출시된 트롬 슬림 스타일러의 경우 올해 상반기에는 출시 2년 만에 국내 누적 판매량 10만대를 넘어섰다. 올해 8월 누적 기준 스타일러 국내 판매량은 작년 동기 대비 두 배 이상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사장은 “다양한 마케팅으로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트롬 스타일러의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