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으로 확인하라!!! 「진정한 울트라HD」”

■ ‘IPS’, ‘시네마3D’ 등 고유 기술력 앞세워 울트라HD 대중화 시대 선도
□ 7개 시리즈 16개 모델로 울트라HD 라인업 대폭 확대
□ 105/79/65/55/49형 곡면 울트라HD TV 출시
□ 77/65형 울트라HD 곡면 올레드 TV로 소비자 선택권 확대
□ 49형 200만원 대, 55형 300만원대 예약판매 예정

■ 울트라HD 시장 지속성장을 위한 콘텐츠 보급 확산
□ 미래부, 홈쇼핑 업계와 울트라HD 콘텐츠 제작펀드 조성
□ 케이블 TV업계와 울트라HD 방송시청 앱 제공 협력

■ 올레드 TV 시장리더십 이어가
□ 77/65/55형 다양한 크기와 가격대 제품 선보여
□ 생산 기술 혁신, 제품 다양화로 올레드 TV 구매층 확대
□ ‘e갤러리 기능’으로 감각적인 인테리어 연출

■ 웹OS 탑재로 더욱 빠르고 쉬워진 2014년형 스마트 TV
□ TV의 본질인 ‘빠르고 쉬운 사용성’ 강조
□ ‘스포츠 모드’, ‘힐링 모드’ 등 특화 기능으로 소비자 경험 확대

왼쪽에서 첫번째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부사장, 네번째 홈엔터테인먼트(HE)사업본부장 하현회 사장 사진

LG전자가 ‘IPS(In-Plane Switching)’, ‘시네마3D’ 등 고유의 기술력을 앞세워 진정한 울트라HD TV 시대를 연다.

LG전자는 11일 서초구 양재동 소재 LG전자 서초R&D캠퍼스에서 홈엔터테인먼트(HE)사업본부장 하현회 사장,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부사장 등이 참석한 ‘2014년형 TV 신제품 발표회’를 열었다.

LG전자는 올해 2014년형 TV 신제품 25개 시리즈 68개 모델을 출시한다.

□ 다양한 라인업, 합리적 가격으로 울트라HD 대중화 시대 열어

LG전자는 지난 2012년 8월 84형 울트라HD TV를 국내에 최초 출시하며 울트라HD 시장을 개척해 왔다. 지난해 3개 시리즈 5개 모델이었던 울트라HD TV 라인업을 대폭 확대, 올해 7개 시리즈 16개 모델을 선보인다.

LG전자는 105/98/84/79/65/60/55/49형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크기의 울트라HD TV를 출시해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울트라HD 시장을 이끈다는 전략이다.(*하기 표참조)

특히, LG전자는 올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 105형 곡면 울트라HD TV를 비롯해 79/65/55/49형 곡면 울트라HD TV도 출시한다. 뿐만 아니라 77/65형 울트라HD 곡면 올레드 TV도 출시, 소비자의 선택권을 넓혔다. LG전자는 지난해 4월 세계최초로 곡면 올레드 TV를 출시하며 TV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킨 바 있다.

LG전자는 울트라HD TV 신제품 출시를 앞두고 예약판매도 진행한다. 캐시백 혜택 등을 통해 49형을 200만원 대, 55형을 300만원 대에 판매할 계획이다.

LG 울트라HD TV는 IPS 패널을 적용해 색 정확도가 높고 일반 패널 탑재 TV와 달리 보는 각도가 달라져도 색 변화가 거의 없다.

IPS 패널의 넓은 시야각과 빠른 응답속도는 대화면의 울트라HD TV에서 큰 장점으로 부각된다. 대화면일수록 측면에서 볼 때의 색 왜곡과 빠르게 움직이는 영상에서의 잔상효과가 더욱 크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LG 울트라HD TV는 독자적인 화질칩과 고해상도 데이터처리 기술인 ‘U클리어 엔진’을 적용해 보다 완벽한 울트라HD 화질을 구현한다. 기존 HD, 풀HD 영상도 울트라HD 화질로 자동 보정하는 업스케일링 기술을 통해 자연스럽고 선명한 울트라HD 화질을 선사한다. 화질 보정단계를 최대 6단계로 세분화 시켜 정교하고 섬세한 화질 표현이 가능하다.

또, LG 울트라HD TV는 세계적인 음향기기 회사인 하만카돈(Harman Kardon)과의 협업을 통해 균형 있는 음향과 넓은 재생 대역으로 전문가 수준의 음질을 제공한다. 또한 멀티채널 ‘울트라 서라운드 기술’을 적용, 기존 좌우 입체효과에 상하 입체효과까지 더했다.

LG만의 ‘시네마 3D’ 기술은 울트라HD TV에서 더욱 강력한 입체감과 몰입감을 선사한다.

LG 울트라HD TV는 완성도 높은 3D 영상을 제공한다. 풍부한 컬러 표현, 정교해진 원근감, 더 밝아진 3D 화질을 느낄 수 있다. 기존보다 훨씬 정교해진 2D→3D 변환 기능은 일반영상도 마치 3D로 제작된 것처럼 느낄 수 있다.

게다가 LG 울트라HD TV는 3D 입체감 조절 기능을 갖춰 3D 효과의 강약까지 쉽게 바꿀 수 있다. 일반 2D 방송을 3D로 변환해 시청하다 3D 입체감(Depth)이 약하거나 강하다고 느끼면, 마치 TV 볼륨을 조절하는 것처럼 간단히 3D 깊이감을 20단계까지 조절할 수 있다.

□ 울트라HD 시장 지속성장 위한 콘텐츠 보급 확산

LG전자는 울트라HD 시장의 지속성장을 위해 콘텐츠 보급 확산에도 노력을 기울인다.

LG전자는 미래창조과학부, 홈쇼핑업계 등과 함께 울트라HD 콘텐츠 제작 펀드를 조성한다. 이 제작펀드로 2D뿐 아니라 3D 울트라HD 콘텐츠도 제작해 울트라HD TV에 적합한 3D 콘텐츠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는 국내 주요 케이블 TV 업계와 협력을 통해 세계최초 울트라HD 상용 방송인 ‘UMAX’를 별도 셋톱박스 없이 바로 볼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하 앱)을 울트라HD TV에 탑재할 예정이다. 오는 4월 ‘C&M 케이블TV’ 앱 제공을 시작으로 연내 다른 케이블 TV업체로 앱 적용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또 국내 지상파 방송국, IP TV 업계와도 콘텐트 제작 및 방송을 위한 협력을 지속해 소비자들이 풍부한 울트라HD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또, 폭스(FOX), 넷플릭스(Netflix) 등 글로벌 주요 콘텐츠 제공업체들과 제휴를 통해 LG 울트라HD TV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소비자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 올레드 TV 시장 리더십 이어가

지난해 세계최초 곡면 올레드 TV를 출시한 LG전자는 올해 55인치 외에 65, 77인치 올레드 TV를 출시해 차세대 TV 시장리더십을 이어간다.

특히, 올해는 생산기술 혁신, 제품 다양화 등을 통해 올레드 TV 구매층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LG 올레드 TV는 독자적인 ‘WRGB 방식’ OLED(Organic Light Emitting Diode: 유기발광다이오드) 기술로 최고의 화질을 구현했다. WRGB방식은 기존 ‘RGB 방식’에 적용하던 RGB(Red, Green, Blue) 픽셀에 W(White) 픽셀을 추가, 4컬러(Color) 픽셀로 색표현 범위가 넓다.

올해 신제품에는 ‘e갤러리(eGallery)’ 기능을 내장했다. e갤러리는 다양한 명화, 풍경 등을 감성적인 음향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기능이다. 창 밖으로 비가 내리는 풍경, 고요한 숲의 정경 등을 최상의 올레드 TV 화질과 더불어 감각적으로 연출할 수 있다. e갤러리는 총 150여 편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 웹OS 탑재로 더욱 빠르고 쉬워진 2014년형 스마트 TV

LG전자는 독자 플랫폼인 웹OS를 탑재한 2014년형 ‘시네마3D 스마트TV’도 대거 출시한다.

‘CES 2014’에서 에서 첫 선을 보인 웹OS 플랫폼은 ‘CES 2014 혁신상’을 비롯해 리뷰드닷컴(Reviewed.com), 우버기즈모(Ubergizmo)로부터 ‘에디터스 초이스 어워드’와 ‘베스트 오브 CES 어워드’를 수상했다. 넷플릭스의 CEO 리드 헤스팅스(Reed Hastings)는 “LG가 웹OS 플랫폼과 매직 리모컨의 결합으로 간편하고 직관적인 사용자경험(UX)을 제공하는 놀라운 기술을 선보였다”고 극찬한 바 있다.

‘웹OS’를 적용한 ‘LG 시네마3D 스마트 TV’는 TV의 본질인 ‘빠르고 쉬운 사용성’을 강조했다. 웹OS 플랫폼은 ‘간편한 전환(Simple Switching)’, ‘간편한 검색(Simple Discovery)’, ‘간편한 연결(Simple Connection)’ 등을 앞세워 기존 스마트 TV와 차별화된 가치를 소비자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14년형 LG 시네마3D 스마트 TV는 초슬림 베젤로 몰임감을 극대화한 시네마 스크린 디자인과 화면이 공중에 떠있는 듯한 슬림 스탠드로 거실 인테리어의 품격을 높였다.

시네마3D 스마트 TV 주력모델인 ‘LB8600’ 시리즈는 스피커와 스탠드를 일체화해 TV 본연의 기능과 심미적 요소를 동시에 만족시켰다.

올해 신제품에는 ‘스포츠 모드’, ‘힐링 모드’ 등 특화 기능을 추가해 소비자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스포츠 모드’는 스포츠 경기 시청에 최적화된 기능이다. 푸른 잔디와 알록달록한 유니폼의 색상을 다채롭게 표현하고 선수들의 빠른 움직임에도 잔상 없는 화질을 제공한다. 관중의 함성 등 경기장의 현장감은 생생한 서라운드 음향으로 제공하고 중계 아나운서의 목소리는 또렷하게 전달한다.

LED TV 모델에 추가된 ‘힐링 모드’는 바쁜 현대인들의 지친 심신을 달래줄 수 있는 사운드 테라피 기능이다. 힐링 모드는 숙면유도, 집중력향상, 스트레스해소, 기분전환 등 4가지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TV를 시청하는 중에도, TV를 끈 상태에서도 사용 가능하다.

LG전자 HE사업본부장 하현회 사장은 “IPS, 시네마3D, 웹OS 등 LG만의 차별화된 디스플레이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울트라HD TV 시대를 앞당기고 차세대 올레드 TV 시장을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14년 울트라HD TV 크기별 라인업

곡면 LCD 105/79/65/55/49
올레드 77/65
평면 LCD 98/84/79/65/60/5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