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3’, 퀄컴 실내위치측정기술 세계 첫 상용화

“이젠 건물 내 매장까지 실시간으로 위치를 찾아낸다”

■ 위성시스템, 와이파이 등 사용해 빠르고 정확하게 실내외 위치 측정
■ 실내 내비게이션, 관심지점 정보찾기 등 신개념 서비스 제공
■ 16일까지 영등포 타임스퀘어서 ‘이잿(IZat™)’ 체험 행사 진행

모델이 '이잿(IZat™)'과 '다울'지도앱을 탑재한 'LG G3'를 들고 환하게 웃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LG G3’가 퀄컴의 위치기반 기술 ‘이잿(IZat™)’의 실내위치측정기술(In-door Positioning)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했다.

‘이잿’은 스마트폰 사용자의 실내외 위치를 측정하는 퀄컴의 기술로, 위성항법시스템, 와이파이, 클라우드 서버, 스마트폰 센서 등 다양한 연결 기술을 사용해 빠르고 정확하게 실내외 위치를 알려준다.

‘이잿’에 탑재된 획기적인 신개념 서비스는 기존에 실외 위치만 알려주던 위치 측정에 추가된 실내위치측정기술이다.

예를 들어, 여자친구와 A백화점 B매장에서 약속을 했다고 가정했을 때, 기존에는 스마트폰으로 A백화점까지만 위치를 탐색해서 찾아가고 여자친구에게 몇층 어디에 있는 매장인지를 전화로 물어보며 B매장까지 갔어야 했다. 하지만 ‘이잿’ 기술을 활용한 실내 내비게이션 기능을 사용하면, A백화점 건물 맵 화면에서 자신의 현 위치와 B매장이 몇 층 어디에 있는지를 실시간으로 확인하면서 손쉽게 찾아갈 수 있다. 또, 건물 맵 화면에서 관심지점을 선택하면 해당 매장의 상세정보도 제공한다.

‘LG G3’ 사용자는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울’ 지도앱을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이잿’ 기술을 이용할 수 있다. ‘다울’ 지도앱은 현재 영등포 타임스퀘어, 강남역, 롯데백화점 소동동점, 현대백화점 압구정점 등 서울 시내 20여 쇼핑몰 및 백화점의 건물 실내 맵을 제공하고 있다.

퀄컴은 13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이잿’ 고객 체험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잿’을 이용해 실내 곳곳에 숨겨진 카페를 찾아가면 무료 커피, 텀블러 등 다양한 선물을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 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이철훈 상무는 “‘이잿’ 기술을 첫 탑재한 ‘LG G3’는 사용자들에게 위치기반서비스의 새로운 경험들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