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액션캠 LTE’, 더 편리하고 생생하게 즐긴다

■ 26일, LG 액션캠 LTE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진행
□ 언제 어디서든 인터넷으로 작동시키는 원격제어 기능 추가
□ 페이스북 라이브, LG U+ TV 등 라이브 스트리밍 추가 지원
□ 원터치 인증 기능 추가, 갤러리 디자인 개선 등 편의성 높여
■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 “혁신적 제품과 서비스로 고객들에게 신뢰할 수 있는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

‘LG 액션캠 LTE’, 더 편리하고 생생하게 즐긴다

LG전자가 26일 ‘LG 액션캠 LTE’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LG전자는 소중한 순간을 보다 생생하게 영상으로 기록하고 간직하려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재미있고 편리한 기능들을 추가했다.

LG전자는 LTE, 와이파이 등 인터넷을 통해 원격으로 기기를 작동할 수 있는 원격 제어 기능을 추가했다. 이 기능을 활용하면 외부에서 집안의 모습을 촬영할 수 있어 ‘LG 액션캠 LTE’를 CCTV로 활용하는 것이 가능하다. 스마트폰 내 ‘액션캠LTE 매니저’ 앱에서 본인 인증을 하면 자동으로 업데이트 된다.

LG전자는 영상을 다른 사람들과 실시간 공유할 수 있는 라이브 스트리밍 지원 기능도 강화했다. 기존 유튜브와 아프리카TV 외에 페이스북 라이브와 LG U+ TV에서도 방송할 수 있도록 채널을 확대했다.

‘액션캠LTE 매니저’ 앱은 사용이 편리해졌다. LG전자는 복잡한 조작 없이 클릭 한 번으로 스마트 폰과 연결해 원격 제어까지 가능한 ‘원터치 인증’ 기능을 추가했다. 찍은 영상을 큰 아이콘으로 미리 볼 수 있도록 갤러리의 디자인도 바꿨다.

‘LG 액션캠 LTE’는 소중한 순간들을 언제든지 생생하게 영상으로 기록하고 공유할 수 있는 액션 카메라다. LTE 통신 모듈이 탑재돼 사용자가 이 제품을 이용해 실시간으로 인터넷 방송을 하거나 스마트폰에서 곧바로 영상을 확인하고 저장할 수 있다.

‘LG 액션캠 LTE’는 99g의 가벼운 무게와 수심 1m에서 30분간 버틸 수 있는 방수 기능을 갖췄다. 사용자가 스포츠를 즐길 때 이용하면 현장의 생생함을 화면에 담아낼 수 있다. 150도 광각, 1,230만 화소의 카메라 모듈로 눈으로 직접 보는 것 같은 시원한 화면을 연출하는 것도 장점이다. ‘LG 액션캠 LTE’는 안드로이드OS 5.0, iOS 9 이상을 사용하는 모든 스마트폰과 연동할 수 있어 편리하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는 “혁신적 제품과 서비스로 고객들에게 신뢰할 수 있는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