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세계적 배우 ‘제이슨 스타뎀’ 출연 ‘G5’ TV 광고로 글로벌 시선 사로잡는다

■ 세계적인 영화 배우 ‘제이슨 스타뎀’과 베테랑 감독 ‘프레드릭 본드’가 만나 박진감 넘치는 ‘LG G5’ TV 광고 제작
□ 제품 콘셉트 담은 스토리와 빠른 화면 전개로 ‘G5’의 차별화된 가치, 무한 확장성, 즐거운 모바일 경험 전달
□ TV 광고 속 모든 인물 ‘제이슨 스타뎀’으로 등장해 ‘눈길’

세계적인 영화 배우 ‘제이슨 스타뎀’이 출연하고 베테랑 감독 ‘프레드릭 본드’가 연출해 박진감 넘치는 ‘LG G5’ TV 광고를 제작했다. LG전자는 두 거장이 참여한 이번 광고를 이번 주부터 글로벌 순차 공개하며 전 세계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는 전략이다.

LG전자가 세계적인 배우와 감독이 참여한 ‘LG G5’ TV 광고 본편을 이번 주부터 한국, 미국, 영국 등 글로벌 순차 공개한다.

LG전자는 세계적인 영화 배우 ‘제이슨 스타뎀(Jason Statham)’을 ‘G5’ TV 광고 모델로 선정했다. ‘G5’ 광고 연출은 ‘페이스북’, ‘하이네켄’ 등 글로벌 기업의 TV 광고를 세련된 영상으로 제작한 바 있는 베테랑 감독 ‘프레드릭 본드(Fredrik Bond)’가 맡았다. LG전자는 두 거장이 참여한 이번 광고로 전 세계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는 전략이다.

영국 출신 모델 겸 배우 ‘제이슨 스타뎀’은 ‘트랜스포터’, ‘분노의 질주’ 등 다수의 영화에서 강렬한 액션 연기로 두터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다. 그는 액션뿐만 아니라 ‘스파이’, ‘익스펜더블’ 등에서 코믹 연기로 인기를 끌기도 했다. LG전자는 ‘제이슨 스타뎀’의 이런 변모가 ‘G5’의 제품 콘셉트를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다고 판단, 광고 모델로 선정했다.

이번 ‘G5’ 광고는 미국 LA 도심을 배경으로 촬영했다. LG전자는 ‘제이슨 스타뎀’이 지하철, 은행, 거리 등 다양한 장소를 넘나드는 장면을 빠른 화면으로 담았다. LG전자는 광고에서 ‘G5’ 모듈 방식의 무한 확장 가능성을 표현하고자, 영상 속 모든 인물을 ‘제이슨 스타뎀’으로 등장시켰다. 또, ‘제이슨 스타뎀’ 1인이 웨이터, 경비원, 아기 등 10가지 역할을 소화해 재미 요소와 함께 ‘LG 프렌즈’의 즐거운 모바일 경험을 강조했다.

‘제이슨 스타뎀’은 “이번 촬영에서 G5와 다양한 프렌즈들을 가지고 놀며 정말 잊을 수 없는 경험을 했다”며 “G5의 모바일 경험을 전달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LG전자 MC사업본부 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이철훈 상무는 “G5가 전하는 혁신적이고 즐거운 모바일 경험에 소비자의 관심과 기대가 크다”며, “글로벌 TV 광고로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G5의 차별화된 가치를 알리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G5’ 출시 전까지 약 100만 명 소비자의 제품 체험을 유도하는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LG전자는 전국 주요 1,500여 매장과 대규모 제품 체험존을 마련해 ‘G5’를 적극 알리고 있다. 오는 31일 서울 강남에 위치한 ‘옥타곤’에서 2,000여 명 대상으로 진행 예정인 ‘G5’ 런칭파티 ‘Dream Players with G5 & Friends’가 3일 만에 1만 명이 넘는 신청이 쇄도하는 등 소비자 관심도 뜨겁다.

 

※ 참고
‘제이슨 스타뎀’ 주요 출연작
– 분노의 질주 더 세븐, 스파이 (2015)
– 익스펜더블 3, 분노의 질주 더 맥시멈 (2013)
– 익스펜더블 2 (2012)
– 익스펜더블 (2010)
– 트랜스포터 라스트 미션 (2008)
– 트랜스포터 엑스트림 (2005)
– 이탈리안 잡 (2003)

‘프레드릭 본드’ 주요 연출작
– 찰리 컨트리맨 (2013)
– 페이스북, 하이네켄, 리바이스, 아디다스, H&M, 소니 등 다수의 글로벌 광고 영상 제작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