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5’ TV 광고에 숨은 비밀은?

■ ‘G5’ TV 광고의 메이킹 필름인 ‘비하인드 더 씬(Behind The Scene)’ 공개
■ ‘G5 광고’, 할리우드 스타 ‘제이슨 스타뎀’의 1인 198역 화제
■ 페이스북, 유투브 등 SNS채널 총 조회수 3,600만뷰 돌파
■ 美 광고 전문 매체 ‘에드 에이지(Ad Age)’, ‘가장 관심 있는 TV 광고’로 선정

LG전자가 1일 ‘G5’ TV 광고의 메이킹 필름인 비하인드 더 씬을 유튜브를 통해 공개했다.

LG전자가 1일 ‘G5’ TV 광고의 메이킹 필름인 ‘비하인드 더 씬(Behind The Scene)’을 유튜브(https://www.youtube.com/watch?v=gJG8lEwu0yg)를 통해 공개했다.

세계적인 할리우드 스타 ‘제이슨 스타뎀’이 출연한 ‘G5’ TV 광고는 화려한 영상과 유쾌한 연출로 세계인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등장하는 198명이 모두 제이슨 스타뎀의 얼굴을 하고 있어 화제가 된 바 있다.

LG전자는 ‘G5’ TV 광고에서 ‘G5’ 모듈 방식의 무한 확장 가능성을 표현하고자 영상 속 모든 인물을 할리우드 스타 ‘제이슨 스타뎀’으로 등장시켰다. 또, ‘제이슨 스타뎀’이 웨이터, 경비원, 아기 등 10가지 역할을 소화해 재미 요소와 함께 ‘LG 프렌즈’의 즐거운 모바일 경험을 강조했다.

페이스북, 유투브 등을 통해 공개된 ‘G5’ TV 광고는 현재까지 총 조회수 3천6백만 뷰를 돌파했다.

LG전자는 이번 메이킹 필름을 통해 제이슨 스타뎀이 1인 198역을 할 수 있는 비밀을 공개했다.

LG전자는 ‘제이슨 스타뎀’의 실제 얼굴과 똑같은 마스크를 제작하는 과정과 한 화면에 수십 명의 ‘제이슨 스타뎀’이 함께 등장하는 장면을 찍기 위한 촬영 기법 등을 메이킹 필름에 담았다.

‘G5’ 광고 촬영팀은 마스크에 보다 사실적이고 생생한 표정을 담기 위해 120대의 카메라를 이용해 ‘제이슨 스타뎀’의 얼굴을 360도 촬영했다. 특히, 수작업으로 일일이 수염을 붙이고 특수분장을 하는 등 많은 공을 들였다.

미국 최대의 광고 전문 매체인 ‘애드 에이지(Ad Age)’는 ‘G5’ 광고를 4월 셋째 주 ‘가장 관심 있는TV 광고(Most Engaging ads)’로 선정했다. G5 광고는 페이스북,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글로벌 SNS 채널의 조회, 댓글, 공유, 추천 등의 수치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LG전자 MC마케팅커뮤니케이션FD 이철훈 상무는 “단순히 제품의 성능을 알리는 광고가 아닌 소비자들의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만들어 내는데 집중했다”며, “고객 접점의 마케팅 활동으로 ‘G5’의 차별화된 가치를 알리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