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G Pad Ⅲ 10.1 FHD LTE’ 출시

■ LTE 통신 기능 탑재로 언제 어디서나 멀티미디어 학습 가능
■ 더 선명하고 쾌적한 16:10 비율의 10.1인치 풀 HD IPS 디스플레이
■ 최대 70도까지 조절되는 ‘킥스탠드’ 탑재, 별도 액세서리 없이도 편리하게 대화면 감상
■ ‘타임스퀘어’, ‘리더모드’, ‘모니터 모드’ 등 사용자 중심 편의기능 탑재

19일 LG전자가 LTE 통신 기능을 탑재하고 화면을 키워 멀티미디어 학습기능을 강화한 ‘G Pad Ⅲ 10.1 FHD LTE’를 출시한다. 이 제품은 10.1인치 풀HD 화면을 탑재했고 최대 70도까지 조절할 수 있는 접이식 ‘킥스탠드’를 채용해 별도 거치대 없이 편리하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18일 모델이 LG트윈타워에서 ‘G Pad Ⅲ 10.1 FHD LTE’를 소개하고 있다. 출하가는 42만9천 원이다.

LG전자가 LTE 통신 기능을 탑재하고 화면을 키워 멀티미디어 학습기능을 강화한 ‘G Pad Ⅲ 10.1 FHD LTE’를 19일 출시한다.

이 제품은 인터넷 강의, 독서 등 멀티미디어 교육에 최적화된 ‘G Pad Ⅲ 8.0’(8인치)의 장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 접속이 가능하도록 LTE 통신 기능을 추가했다.

‘G Pad Ⅲ 10.1 FHD LTE’는 10.1인치 풀HD(1,920×1,200)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HD대비 2배 선명한 풀HD 화면으로 텍스트와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동영상 강의, 영화 등을 풀 스크린으로 감상할 수 있도록 16:10의 화면비율을 채택했다.

또, 이 제품은 ‘G Pad’ 시리즈 중 처음으로 최대 70도까지 조절할 수 있는 접이식 ‘킥스탠드’를 채용, 별도 액세서리 없이도 제품 거치가 가능해 편리하게 10.1인치 대화면을 즐길 수 있다. ‘킥스탠드’를 세워 탁상 시계, 탁상 달력, 디지털 액자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타임스퀘어’ UX도 제공한다.

LG전자는 ‘G Pad Ⅲ 10.1 FHD LTE’에 장시간 사용시 눈의 피로를 덜어주는 ‘리더모드(Reader Mode)’ 기능을 적용했다. 리더모드는 웹서핑을 하거나 전자책을 읽을 때 눈이 편하도록 청색광을 감소시키는 기능으로, 차단율에 따라 흑백/낮음/보통/높음 등 총 4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제품 측면의 ‘Q버튼’을 누르면 손쉽게 리더모드로 진입할 수 있다.

이 밖에 스마트폰 화면을 태블릿에 그대로 보여주는 ‘모니터 모드’, 태블릿 전용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패키지(Microsoft Office Package)’ 등을 기본 제공한다.

‘G Pad Ⅲ 10.1 FHD LTE’는 자급제 제품으로, 일반 유통매장에서 단말기를 구입해 희망하는 이동통신사의 LTE 데이터 요금제에 가입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이어 스타일러스 펜을 탑재한 ‘G Pad Ⅲ 10.1’ 제품도 내년 초에 출시해 ‘G Pad Ⅲ’ 라인업을 확대한다. 교육 콘텐츠 업계와의 협업을 통해 태블릿 시장환경의 변화에도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는 “‘G Pad Ⅲ 10.1 FHD LTE’는 기존 ‘G Pad Ⅲ 8.0’의 강점에 LTE 통신까지 지원해 최적의 편의성을 제공하는 태블릿”이라며, “앞으로 스마트 러닝 등으로 사용 영역을 확대해 태블릿 시장에서 ‘G Pad’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LG G Pad Ⅲ 10.1 FHD LTE’ 주요 사양

크기 256.2 × 167.9 × 6.7~7.9 mm
무게 510g
색상 블랙
네트워크 LTE
Wi-Fi 802.11 a/b/g/n/ac
칩셋 옥타코어 1.5GHz
디스플레이 10.1인치 풀HD IPS (1920×1200)
카메라 5MP(후면) / 5MP(전면)
배터리 6,000mAh
메모리 2GB RAM
32GB ROM
micro SD카드 슬롯 (최대 2TB)
운영체제 Android 6.0.1
연결성 Bluetooth 4.2, GPS, USB Type-C
기타 킥스탠드, 4단계 리더모드, 타임스퀘어, 모니터모드
출시가 429,000원

Related Post